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1.05.25 00:00

(유래) 시벌로마

조회 수 9183 댓글 0

施罰勞馬(시벌로마)




중국 당나라 때 일이다.


한 나그네가 어느 더운 여름날 길을 가다 이상한 장면을 목격하였다.


한 농부가 밭에서 허벌~나게 열심히 일하는 말 뒤에 서서 자꾸만 가혹하게 채찍질을 하는 광경을 본 것이다. 계속해서 지켜보던 나그네는 말에게 안쓰러운 마음이 들어 농부에게 물었다


"열심히 일하는 말에게 왜 자꾸만 채찍질을 하는가?"


그러자 그 농부는


"자고로 말이란 쉼 없이 부려야 다른 생각을 먹지 않고 일만 열심히 하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남의 말을 놓고 가타부타 언급할 수가 없어 이내 자리를 뜬 나그네는 열심히 일하는 말이 불쌍하여


가던 길을 멈추고 뒤를 돌아보며 긴 장탄식과 함께 한마디를 내뱉었다 한다.


"야! 施罰勞馬(시벌로마)"


훗날 이 말을 후세 사람들 에게 이어져


走馬加鞭(주마가편)과 뉘앙스는 약간 다르지만 상당히 유사한 의미로 쓰였다 한다.


==뜻: 열심히 일하는 부하직원을 못 잡아먹어 안달인 직장상사들에게 흔히 하는 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31 [발전통신 25호]"회사는 계획적인 인권침해 저질러" 발전노조 2009.12.24 9239
530 생공투 속보 91호 file 생공투 2008.10.07 9243
529 민주노총 제6기 임원선거포스터(위원장, 사무총장, 부위원장 후보) file 관리자 2010.01.14 9245
528 원직복직쟁취의 그날까지 우리는 투쟁을 멈출 수 없습니다! file 보건복지정보개발원공대위 2014.12.08 9245
527 조합원 해외연수는 사측 직원해외연수프로그램의 인원 확대로 처리해야 조합원 2009.08.25 9252
526 가짜'통과'로, MB언론장악 미디어악법은 저지된다☆(수준38m) 생각해보자 2009.07.27 9268
525 박지연 씨 죽음 "삼성이 죽이고 정부가 방조했다" file 조합원 2010.04.05 9268
524 생공투 속보 32호 file 생공투 2008.06.19 9278
523 (펌)[현장에서]MB는 끝내 과학자를 만나지 않았다 조합원 2008.08.18 9292
522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16호]영흥화력 인권탄압 막기 위해 ‘국회, 법률, 인권’단체가 나섰다!! 발전노조 2009.11.27 9293
521 생공투 속보 26호 file 생공투 2008.06.11 9306
520 [전단] 5.12 대국민 선전물(근심위 폭력 날치기 규탄 관련) file 민주노총 2010.06.15 9306
519 대다수 국민 공기업 선진화 “싫다 조합원 2008.09.30 9310
518 김영훈위원장, 박재완 신임 고용노동부장관 면담 노동자 2010.09.03 9330
517 사이버 불리(Cyberbully)에 대한 짧은 생각 위원장 2012.01.12 9335
516 [성명서] 부도덕하고 파렴치한 기관운영 일삼은 권명상소장은 사퇴하라 공공연구노조 2010.04.05 9352
515 (유래) 조온마난색기 유머 2011.05.25 9357
514 송년회로 개처럼 망가지네 file 개고생 2009.12.23 9366
513 <논평> 타임오프 시행 한달, 그들만의 ‘매뉴얼’은 무력화되었다 조합원 2010.08.04 9372
512 생공투 속보 75호 file 생공투 2008.08.20 938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