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기호1번 이대식, 이강진, 김율현
[공감], [책임] 지역노동자들을 대표하는 민주노총답게 지자체 교섭과 투쟁을 만들겠습니다.

버스, 택시, 화물 노동자들의 대전 시청과의 교섭과 투쟁을 지원하여 지역 노동현안을 적극 해결하겠습니다.
또한 전교조, 학교비정규직 노동자들의 대전 교육청과의 교섭과 투쟁을 지원하여 교육현장에서 노동기본권 쟁취와 교육공무직화 투쟁을 함께 하겠습니다.

민주노총 대전본부는 지역 노동자들의 등지와 자랑입니다.
노동중심 지역연대 조직 '대전 민중의 힘'을 확대 강화하고, 국정원 시국회의와 세월호 대책위등 시민들과 함께하는 연대투쟁에 노동자 조직답게 역할을 다하겠습니다.

준비된 이대식, 이강진, 김율현이 조합원께 드리는 확실한 다섯번째 약속!!!

* 대 지자체 교섭과 투쟁으로 지역노동현안투쟁 승리
- 버스, 택시, 화물, 건설등 지역 노동현안 해결을 위한 대전시 교섭과 투쟁조직,
전교조와 학교비정규직 노동자들의 노동기본권 쟁취, 교육공무직화 투쟁 승리를 위한
교육청 교섭과 투쟁조직

* 노동중심 지역연대로 민주노총 책임과 역할강화
- 노동절기념대회 대전조직위원회, 대전민중의 힘, 국정원시국회의, 세월호 대책회의 등
지역연대운동의 노동중심성 강화

조합원이 [공감]하고, 투쟁으로 [책임]지는 민주노총 대전본부 만들겠습니다.

기호1번 이대식, 이강진, 김율현 선대본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77 회사 기밀 취급자도 노조활동 적법 노동자 2013.06.18 3096
»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다섯번째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1 3102
575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18호] 징계협박 파업방해, 형사책임 반드시 물을 것. 발전노조 2009.12.04 3123
574 [민주노총 3기 임원선거]"네, 알겠습니다. 조합원의 목소리 소중히 듣겠습니다!" 이대식선본 2011.10.07 3131
573 [민주노총 대전본부 이대식선본]2만개의 장점을 가진 민주노총 대전본부 file 이대식선본 2014.12.02 3164
572 환관들 노동자 2013.01.06 3177
571 (정보) "유류세 대폭인하"를 위한 백만인 사이버서명운동 노동자 2012.03.09 3195
570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20호] 발전회사는 경영진과 고위직의 밥벌이 도구가 아니다 발전노조 2009.12.10 3220
569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22호]동지들, 19일 본사에 모입시다! 발전노조 2009.12.14 3233
568 김춘호 신임이사 사퇴 주장에 동의한다. 동의 2012.02.15 3233
567 [인터뷰] 박정규 서울지하철노조 위원장 "제로베이스에서 시작" 노동자 2013.04.01 3237
566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19호]다함께 힘찬 투쟁을! 권역별 파업 일정 변경, 16일 2차 전면파업은 예정대로 발전노조 2009.12.07 3246
565 (노동과세계)법률가 289명 ‘철도파업 국회국정조사’ 촉구 조합원 2009.12.21 3247
564 민주노동당이 과연 일하는 사람들의 희망인가? 지나가는자 2010.10.11 3259
563 (스크랩) 4050대화 내용 유머 2011.05.31 3277
562 울산노동계 "민주노총, 통합진보당 지지해야" 78.3% 찬성(민중의소리-펌) 노동자만세 2012.01.30 3278
561 만원의 행복! 퀵서비스노조 2010.08.09 3281
560 개념뉴스- MBC 파업 뉴스데스크~! mbc 2010.05.07 3284
559 [발전통신 24호] 회사는 '법과 원칙'을 말할 자격이 있는가? 발전노조 2009.12.16 3287
558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21호] 10일 실무교섭, 사측은 목석? 발전노조 2009.12.11 328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