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08.09.01 00:00

생공투 속보 82호

조회 수 11921 댓글 0

















KAIST 노동조합 간부와 조합원 동지들,
그동안의 연대에 대해서 감사드립니다.

생명지부는 8월 28일 생공투 회의를 열고
-KAIST 정문 앞 출근투쟁은 재개하지 않기로 하고,
-교과부 앞 1인 시위를 중단하며
-강제통합 저지투쟁 관련 플랭카드는 8월 29일 퇴근 직전에 철거하고
-생공투 속보는 매일 발행하지 않고 사안 발생할 때마다 수시로 배포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투쟁을 중단하는 배경에 대해서는 속보에 대강 나와 있습니다만,
-강제통합의 가장 중요한 진원지였던 청와대가 사실상 통합 아닌 협력방안으로 방향을 선회했다는 사실이 확인되었고,
-교과부 또한 두 기관의 협력방안에 무게를 싣고 있으며,
-공공부문 선진화 방안 2차 발표에서 제외되었고 이후 발표에서도 생명연-KAIST 강제통합은 포함되지 않을 것임이 확실시되는 등의 상황을 종합하여
일단 투쟁은 중단하고 앞으로의 상황을 예의 주시하기로 하였습니다.

투쟁을 지지하고 성원해주신 동지들께 감사드립니다.
특히 출근투쟁에 함께 해 주시고 성원과 격려를 보내주신 KAIST 노동조합 간부와 조합원 동지들께 감사인사를 드립니다.

곧 투쟁이 완전히 마무리되었다는 소식을 갖고 동지들을 만나게 될 것으로 보고,
그 때까지는 수시로 발행되는 투쟁속보를 통해 계속해서 상황을 공유하도록 하겠습니다.

생공투 속보 82호
2008. 8. 29 (금)

[1면]
-<속보> 강제통합 저지 투쟁 전격 중단
어제(8/28) 생공투 회의, 안정적 연구환경 쟁취가 다음 목표

[2면]
-500자 단상: 투쟁 128일째
-연구원 생활의 지혜(16)
부서별 업무(III)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1 생공투 속보 72호 file 생공투 2008.08.14 11872
470 [전단] 5.12 대국민 선전물(근심위 폭력 날치기 규탄 관련) file 민주노총 2010.06.15 11882
469 보직자도 시간외수당 받나요? 나그네 2009.02.09 11885
468 꼭 읽어보시기 바랍니다(중국대륙의 살아있는 사람에게서 장기적출) 구도중생 2014.10.15 11886
467 [펌-기고] 공안정국으로 경제를 살릴 수는 없다 조합원 2008.08.28 11893
466 인세티브(4%)는 언제 지급하나요? 아니면 지급했나요?(냉무) 조합원 2008.12.25 11896
465 생공투 속보 47호 file 생공투 2008.07.10 11897
464 (펌)16일 새벽,기륭 구 공장에 용역 또 다시 들이닥쳐(참세상) 조합원 2010.08.16 11901
463 “본인 동의 없는 ? 김금조 2009.09.16 11906
462 (스크랩) MBC, 직원 컴퓨터에 ‘사찰 프로그램’ 설치 논란 노동자 2012.09.03 11912
461 생공투 속보 57호 생공투 2008.07.24 11913
460 꼼꼼이23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7.01 11914
459 (펌) [KISTI지부] 국가인권위원회의 KISTI 정년차별 시정 결정을 환영하며 노동자 2010.08.31 11919
» 생공투 속보 82호 file 생공투 2008.09.01 11921
457 공공부문 인력감축 강제추진 규탄 포스터 조합원 2009.03.30 11932
456 10월 21일, 사회진보연대 부설 노동자운동연구소가 출범합니다 노동자운동연구소 2010.10.01 11946
455 (펌)전태일의 序 -2010 전국노동자대회 티저영상 file 노동자 2010.12.23 11960
454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4호] 단협해지는 노동조합 말살하겠다는 것 발전노조 2009.11.05 11972
453 생공투 속보 18호 file 생명 2008.05.29 11977
452 생공투 속보 42호 file 생공투 2008.07.03 11979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