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13268 댓글 0
미국의 7,000억달러 구제금융 개시 등으로 글로벌 금융위기를 잠재울 수 있을 것이란 기대감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한국의 루비니’로 소개되고 있는 새사연 김병권 연구센터장의 강연을 마련하였습니다.

 

루비니는 2006년 IMF 총회에서 미국경제의 (12단계) 붕괴론을 내놓아 미친 사람 취급을 받았으나 현재 그 예측이 한 치의 오차도 없이 들어맞아 사람들을 놀라게 하고 있는 미국의 경제학자입니다.

“미국 역사상 최악의 주택시장 침체(1단계) - 서브프라임 모기지 손실 확대(2단계) - 신용카드 대출 등 소비자 신용 부실(3단계) - AAA 등급 채권보증업체의 신용등급 하향 조정(4단계) - 상업용 부동산 시장의 붕괴(5단계) - 대형 은행 파산(6단계) - 금융기관의 무모한 차입매수(LBO)로 인한 대규모 손실(7단계) - 기업의 연쇄부도 및 신용부도스와프(CDS) 손실 확대(8단계) - 헤지펀드처럼 자금 추적이 어려운 금융기관의 붕괴(9단계) - 주가 급락(10단계) - 금융시장에서 유동성이 고갈(11단계) - 금융기관의 강제 청산, 자산 헐값 매각 등 악순환이 반복(12단계)” 그는 세간의 희망과는 달리 “미국이 최악의 경제위기를 겪을 것”이며 “금융손실과 경제위기의 혹독함”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새사연 김병권 센터장이 그려주는 세계경제의 위기와 한국경제의 파국의 시나리오, 그리고 그 폐허위에 새롭게 세워질 대안의 경제시스템에 대한 이야기를 기대해 주십시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31 지란지교를 꿈꾸며(3) 청량거사 2009.04.16 11357
530 생공투 속보 49호 file 생공투 2008.07.14 11358
529 (펌) 야5당+시민사회 “단식 그만두고 함께 싸웁시다” 조합원 2010.07.23 11375
528 생공투 속보 66호 file 생공투 2008.08.06 11377
527 KAIST 성추행 교수 해임 결정 노동자 2014.09.04 11382
526 생공투 속보 32호 file 생공투 2008.06.19 11398
525 생공투 속보 75호 file 생공투 2008.08.20 11403
524 [인터뷰] 박정규 서울지하철노조 위원장 "제로베이스에서 시작" 노동자 2013.04.01 11418
523 생공투 속보 11호 file 생명 2008.05.19 11426
522 [펌]다음 KAIST 총장은?…'후보 발굴 프로젝트' 신설 나그네 2009.10.14 11435
521 사이버 불리(Cyberbully)에 대한 짧은 생각 위원장 2012.01.12 11438
520 민주노총대전본부 2009 한가위 재정사업 협조 대전지역본부 2009.09.08 11446
519 남양유업, 어용대리점협 결성 개입한 정황 노동자 2013.05.31 11479
518 생공투 속보 38호 file 생공투 2008.06.27 11486
517 (유래) 시벌로마 유머 2011.05.25 11490
516 생공투 속보 26호 file 생공투 2008.06.11 11514
515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5호]"일단 출근은 시키세요" 발전노조 2009.11.25 11517
514 <논평> 타임오프 시행 한달, 그들만의 ‘매뉴얼’은 무력화되었다 조합원 2010.08.04 11521
513 [펌]"조합원은 직선제를 원하는가?" 조합원 2009.08.27 11541
512 사장에게 인사청탁하는 간큰 폭력 노조위원장 지나가는자 2010.11.23 1154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