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KAIST 청소노동자 노예적 노사관계 강요하는 에스티엘(주) 규탄





1월 22일
대한민국 최고의 과학자들을 양성하는 KAIST행정동에서 청소노동자들이 기자회견을 진행했습니다.
공공운수노조 대전지역 일반지부 KAIST 청소노동자들이 (주)STL의 전근대적인 행태에 분노하고 있습니다.
노예계약서나 다름없는 서약서를 제출하게 하고, 신원보증을 요구하며, 해고 협박을 하고 있습니다.
더구나 수십년간 운행하던 통근차량을 일방적으로 폐지했습니다. 노동자의 복지를 당사자들과 아무런 대화없이
사측의 일방에 의해 결정해버리는 전근대적인 행태를 규탄하는 기자회견이었습니다.


직원으로 추정되는 사람들이 곳곳에서 사진을 찍어대고, 둔산경찰서 정보과 소속 경관이 카이스트 직원에게
기자회견 사진을 찍어오라고 하는 등 웃지 못할 일들이 진행됐습니다. 용역회사의 행태나 경찰의 행태나 참으로 우스운 일이
벌어집니다. 이것이 대한민국 최고의 과학자를 양성하는 교육기관에서 벌어지는 일입니다.


교육기관에서 아무리 용역회사를 통해 계약을 했다고 하더라도 노동자를, 한 사람의 인격체를 갈아끼울 수 있는 부품으로
생각한다는 것은 있을 수 없습니다. '회사의 명령에 절대 불평없이 순종하겠다', '회사에서 불필요할 시는 즉시 퇴직하겠다' 등
상식적으로 이해할 수 없는 문구들이 가득합니다. 오늘 청소노동자를 대하는 경찰과 교육기관 관계자들의 행태는 실로 놀랍기 그지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1 요즈음 조합에서 이상한 소문이 들리네요 조합원 2008.06.27 11054
550 김영훈위원장, 박재완 신임 고용노동부장관 면담 노동자 2010.09.03 11109
549 (유래) 족가지마 유머 2011.05.25 11111
548 (프레시안)거짓말과 무식으로 채워진 박기성 노동연구원장의 소신 조합원 2009.09.24 11116
547 생공투 속보 91호 file 생공투 2008.10.07 11124
546 [발전통신 25호]"회사는 계획적인 인권침해 저질러" 발전노조 2009.12.24 11129
545 통합진보당 당권파 하는 꼴 노동자 2012.05.14 11129
544 많이 아쉽네요. 인간답게 2008.12.21 11141
543 울산노동계 "민주노총, 통합진보당 지지해야" 78.3% 찬성(민중의소리-펌) 노동자만세 2012.01.30 11146
542 대다수 국민 공기업 선진화 “싫다 조합원 2008.09.30 11187
541 원자력연구원 불법파견 철폐 대책위 '정규직전환 촉구' 황규섭 2013.09.13 11191
540 쌍용차 노사 합의 내용 조합원 2009.08.07 11204
539 생매장 돼지들의 절규 나돼지 2011.02.23 11213
538 조합원 해외연수는 사측 직원해외연수프로그램의 인원 확대로 처리해야 조합원 2009.08.25 11235
537 노동법특강(복수노조 교섭창구단일화제도 위헌성과 노동기본권) 민주노총 2012.04.17 11246
536 (펌 노동과세계))국제공공노련, MB에 공무원노조 탄압 공식서한 경고 조합원 2010.03.18 11254
535 생공투 속보 30호 file 생공투 2008.06.17 11256
534 퍼옴, [논평] 새누리당은 꼼수 그만 부리고 투표권 보장 입법에 적극 나서라 노동자 2012.11.01 11272
533 생공투 속보 78호 file 생공투 2008.08.25 11334
532 국가인권위등재기사...정년차별관련 관리자 2009.06.02 1135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