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대병원은 노동조합 탄압의 선봉인가!


노조파괴 하청업체 선정 서울대병원 규탄 기자회견




기자회견문




  서울대병원의 하청노동자 탄압이 도를 넘고 있다. 2014년에는 청소노동자들이 힘겹게 투쟁하여 찾은 따뜻한 밥 한끼의 권리와 근무복세탁의 비용을 하청업체에게 떠넘기고,, 도급비 실질적으로 감축하여 청소노동자 6명의 임금 임금을 떼먹기도 하였다.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 서울지역지부는 2014년 파업을 통해 하청 청소노동자들의 권리를 되찾았지만, 서울대병원은 청소노동자들의 기본적인 노동권을 빼앗기 위해 노동조합을 말살하려고 하고 있다는 것이 확인되었다.


  청소노동자들을 채용할 때 불법적인 신원조회를 하고, 노조를 탈퇴시키고, 대량해고를 계획실행하였다. 노조가입하는 사람들의 성향을 분석하고, 파업시 참가자 회유방법을 구체적으로 나열하고, 심지어 조합설립 신고 이전부터 주동자를 색출하겠다고 하는 인권탄압 업체를 우선 선정하였다. 그들은 노동조합원이 늘어나는 것을 막을 것, 막지 못한다면 한국노총을 활용해 조직을 분열시키겠다는 조직적이고 치밀한 계획을 수립했다. 이 모든 것이 서울대병원이 하청업체를 선정할 때 가장 우수하다고 생각해 뽑은 업체들의 계획이다. 서울대병원은 하청노동자들을 때려잡는 것에 거금을 주고 계약한 것이다.


  헌법에 결사의 자유와 노동3권이 엄연히 보장되어 있음에도, 서울대병원에서만큼은 예외인가. 하청노동자들은 자신들의 요구는 입 뻥끗, 말 한마디 하지 못하고 숨죽여 살아야 하는가. 청소하는 사람은, 비정규직 하청노동자는 인권도 없는 사람이란 말인가? 이것이 대한민국 비정규직 노동자의 현실이다.


  서울대병원은 지금 당장 이 업체와 계약한 것을 사과하고, 모든 노동탄압 계획서를 삭제하도록 해야 한다. 하청노동자들의 인권과 노동권 등 최소한의 권리마저 박탈해서는 안된다. 또한 이런 계획서를 제출하고 처음부터 지금까지 서울대병원의 청소노동자들을 괴롭히고 단체협약마저 빼앗은 태원비엠씨를 지금 즉시 계약해지하라.


  더불어 공공운수노조는 서울대병원을 비롯한 전체 공공기관에서 악질적인 노동탄압을 근절하기 위해 노동부가 즉각 특별노동감독을 실시할 것을 요구한다.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은 이 땅의 모든 노동자가 인권과 노동권을 찾을 수 있도록 끝까지 투쟁할 것이다.


 


2015312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1 (유래) 시벌로마 유머 2011.05.25 11563
550 (유래) 조온마난색기 유머 2011.05.25 12427
549 (유래) 족가지마 유머 2011.05.25 11197
548 (유머) 5대양 6대주 조합원 2010.04.02 10420
547 (유튜브) 부부간 운전연수 이렇게 하면 노동자 2012.06.14 15367
546 (정보) "유류세 대폭인하"를 위한 백만인 사이버서명운동 노동자 2012.03.09 16142
545 (정보) 10월부터 시행되는 상식 노동자 2013.10.14 10480
544 (정보) 건겅보험 하나로 무상의료 실현 "서명하기" 노동자 2010.10.19 15103
543 (정보) 유튜브에서 뉴스타파를 시청하자 노동자 2012.03.19 12634
542 (정보) 장편 노동영화,일반극장 첫 상영 조합원 2008.08.20 12414
541 (참고) 녹색등화 시 비보호좌회전 관련 file 노동자 2010.09.08 12408
540 (참세상) 전북경찰, 참소리 기자 미행하고 폭력행사 노동자 2011.07.28 15859
539 (초대) ETRI노동조합 창립 제25주년 기념식 file ETRI 2012.11.29 12539
538 (출처 시사인)차가운 거리 위, 100년보다 긴 하루 노동자 2013.02.25 12323
537 (펌 노동과세계))국제공공노련, MB에 공무원노조 탄압 공식서한 경고 조합원 2010.03.18 11303
536 (펌) '기능직' 공무원 명칭 사라진다 조합원 2009.04.22 15907
535 (펌) KAIST, ‘MB 오신날’ 과속방지턱 없앤 사연 지난일 2009.03.06 12154
534 (펌) [KISTI지부] 국가인권위원회의 KISTI 정년차별 시정 결정을 환영하며 노동자 2010.08.31 12049
533 (펌) [이슈진단-①]과학자들이 짓밟히고 있다 조합원 2008.06.11 14066
532 (펌) “정당한 쟁의땐 업무지장 줘도 처벌못해” 조합원 2010.04.30 1065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