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18039 댓글 0














지하철노동자 용변보다 참사
 
승무원 전용 화장실 촉구-노조 13일부터 임단협 관련 파업 예고


기관지  제2007-2호
공공운수연맹


지하철 노동자가 용변을 보다가 달리는 전동차에 치여 숨지는 있어서는    안되는 일이 벌어졌다.

지난 9일 오후 2호선 용두역을 출발한 1593호 전동차가 앞서 운행했던 1591 전동차 차장 김아무개 조합원을 치어 김아무개 조합원이 숨졌다. 그런데 김아무개 조합원이 전동차량에 치인 것이 달리는 전동차에서 문을 열고 용변을 보려다 선로에 추락한 후 뒤이어 달려온 전동차에 치인 것으로 밝혀져 안타깝게 했다.

당시 김아무개 조합원은 심한 배탈로 인해 설사병이 난 것으로 알려졌다. 김아무개 조합원은 용변을 참지 못하고 옷을 벗고 문을 열어 선로 밖에다 용변을 보려다 참극을 당한 것이다.

현재 지하철기관사와 차장은 용변이 급할 경우 아무런 대책이 없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한번 기관차를 타게 될 경우 2~4시간 씩 용변을 해결 할 수 없는 형편이다.

김아무개 조합원의 안타까운 죽음이 알려지자 서울지하철노조 홈페이지에는 김 아무개조합원을 애도하는 한편 서울메트로와 서울시측의 무성의에 대한 항의의 글이 올라오고 있다. 한 조합원은 “승무중 모두 갑자기 설사를 경험해본 승무원들은 잘 알겠지만 그 고통과 스트레스는 말로는 모두 형용할 수 없다”며 “그 고통은 거의 죽음 일보 직전”이라고 전했다.

이 조합원은 “오죽 급했으면 달리는 열차에서 옷을 내리고 엉덩이를 밖으로 내밀었겠는가?"라며 “얼마나 급하면 본인이 죽는다는 것도 잊었겠는가?”라고 안타까워했다. 실제로 대다수의 기관사와 차장 등 열차 승무원들은 이런 사고가 충분히 예견된 사고라고 전했다. 이런 일 때문에 일부 기관사들은 소변통과 신문지를 갖고 기관실에 들어가기도 한다는 것이다. 서울지하철노조에서는 지속해서 승무원 전용 화장실을 만들어줄 것을 요구했으나 번번히 거부당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서울지하철노조 10일 기자회견을 갖고 "간이화장실 조차 없는 기관실이 승무원의 사망사고를 불러왔다"며 "기관실 내 간이화장실을 즉시 설치하라"고 촉구했다. 또한 유족과 협의해 시청 앞에서 고인의 장례를 치러 사고를 불러온 서울시와 서울메트로측의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지하철노조는 2007년 임단협이 타결되지 않을 경우 오는 13일 새벽 4시를 기해 전면 파업에 돌입할 계획이다. 노조는 지난달 1일부터 임금 5.9% 인상 등을 요구하며 사측과 교섭해왔지만 사측은 행정자치부의 공기업 임금 인상 지침에 따라 2% 범위 안에서만 가능하다는 입장을 고수, 합의점을 찾지 못하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71 주한미군 내보내는 한반도 평화협정 실현 한마당에 초대합니다. 평통사 2009.07.17 15873
570 좋은소금으로 추석선물하시고 김장도 담그세요 박형윤(철해투) 2009.09.25 12446
569 조합원들의 자유로운 언로가 되길 박봉섭 2007.12.06 17365
568 조합원게시판... 유미선 2009.03.26 12084
567 조합원게시판 수정요구 익명 2007.12.14 21452
566 조합원 해외연수는 사측 직원해외연수프로그램의 인원 확대로 처리해야 조합원 2009.08.25 11160
565 조합원 여러분의 의견이 많이 개진되길 바랍니다. 주인장 2007.11.29 17501
564 정부-공무원노조 `정년연장' 의견접근 익명 2007.12.14 22648
563 정보공유 알리미 2010.10.29 12264
562 정말 이런 임급협상을 협상했다고 봐야 하나요? 어이없어 2011.12.27 12170
561 정당공천제 폐지 입법청원 서명에 동참해 주세요!!!! 민수련 2010.02.09 14053
560 정규직 전환 앞두고 두 번 해고된 사연 조합원 2008.10.23 12380
559 전체직원 직급단일화의 기본개념과 기본방침에 대한 질문? 잇쯔 투~ 핫 2009.08.14 12028
558 전관예우의 심리 지나가는자 2011.01.13 13223
557 전공노 양성윤 위원장 경찰 출두 조합원 2010.02.28 10856
556 재미있는 한자성어(3탄) 야화 2007.12.20 23073
555 재미있는 한자성어(2탄) 야화 2007.12.18 22288
554 재미 있는 한자성어(4탄) 야화 2007.12.21 25114
553 잠시 일상에서 벗어나 웃어 보세요*^^* 조합원 2010.07.01 11522
552 잘못알기쉬운 신용상식 SC제일은행 2008.07.11 1245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