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울산노동계 "민주노총, 통합진보당 지지해야" 78.3% 찬성(민중의소리-펌)



울산노동계 "민주노총, 통합진보당 지지해야" 78.3% 찬성


민중의소리 현석훈 기자 radio@vop.co.kr




울산지역 노동자들은 민주노총이 통합진보당에 대한 지지입장을 결정하는 것에 대해 '찬성한다'(78.3%)는 입장이 우세한 것으로 드러났다.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조합원들은 '민주노총의 통합진보당 지지결정'에 대해 상당수가 공감하고 있으며, '민주노총의 야권후보단일화 추진'에 대해서는 이보다 더 높은 찬성률을 보이고 있다.



민주노총 울산지역본부가 26일 조합원 5114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조합원들은 '민주노총의 통합진보당 지지결정'에 대해 '찬성한다'(적극찬성 43.9%, 찬성 34.4%)는 의견이 '반대한다'(적극반대 3.3%, 반대 9.8%)는 의견보다 훨씬 높았다. 민주노총 내에서 통합진보당에 대한 지지입장 결정에 대해 논란을 벌이고 있지만 조합원들은 통합진보당에 대한 지지입장이 상당히 높은 것으로 확인돼 민주노총의 입장이 주목되고 있다.



또 민주노총이 야권후보 단일화를 추진하는것에 대한 의견 역시 '찬성'(적극찬성 61.8%, 찬성 25,7%)이 '반대'(반대 4.5% 적극반대 2.7%)보다 훨씬 높게 나타났다.



조합원들은 '우선적으로 해결해야 할 노동현안'에 대해 ▲노조법 개정(30.5%) ▲비정규직 문제 해결/개선(27.1%) ▲최저임금 인상 및 제도개선(25.8%) ▲인위적 구조조정 철폐(16.6%)순으로 나타났다.



산별연맹 소속별로 금속노조(41.3%), 보건의료노조(35.7%), 화섬연맹(41.4%)는 '노조법 개정' 응답이 상대적으로 높았고, 민주택시(62.5%), 울산건설기계(52.8%), 플랜트건설(38.3%)에서는 '최저임금 인상 및 법제도 개선'이 비교적 높게 나타났다.



민주노총 울산지역본부 조홍영 정치위원장은 "울산지역본부는 이번 여론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4·11 총선에서 노동현안 해결과 한미FTA폐기를 전면적으로 쟁점화할 것"이라며 이번 여론조사 결과에서 보여진 통합진보당에 대한 조합원 지지 입장을 민주노총에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진보정당 후보 단일화를 통해 진보후보 전원 당선과 야권 후보단일화를 통해 이명박 정권 심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여론조사는 95% 신뢰수준에서 최대허용오차는 ±3.2%p, 응답률은 15.3%(783명)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71 (스크랩) 쌍용차, 자산평가 제각각…결론은 하나같이 '대량 정리해고' 노동자 2012.07.24 15870
570 (스크랩) 쌍용차, 재판부 노동자 2011.08.25 15885
569 (스크랩) 양대노총 "3대 반노동정책 철폐" 요구 노동자 2011.06.09 13383
568 (스크랩) 어떤 임시직 노동자 2012.11.02 14311
567 (스크랩) 전교조 ‘종북’ 표현, 법원 연이어 ‘명예훼손’ 결정 노동자 2013.07.05 14893
566 (스크랩) 콜트·콜텍·쌍용차·용산…누가 우리의 하나됨을 가로막는가 노동자 2012.07.24 15339
565 (스크랩) 한진중, 이번에도 노동자들의 목숨이 필요한가? 노동자 2011.07.18 15914
564 (스크랩) 한진중공업 정리해고자 93명 복직 결정 한진중공업 2012.10.17 16320
563 (스크랩) 현대차 아산, 노조 간부 공장서 자결 노동자 2011.06.09 16300
562 (스크랩) 현대차 아산, 시신 강제 인도에 라인 세워 노동자 2011.06.09 12539
561 (스크랩)MBC 노조, 170일 만에 파업 잠정중단 결정(종합) 노동자 2012.07.17 14343
560 (스크랩)김진숙이 이깁니다, 희망이 이깁니다 노동자 2011.07.15 15592
559 (스크랩)두레박, 송경동, 그리고 희망 희망버스 2012.01.12 15325
558 (스크랩)르노삼성차 노조, 금속노조 가입 노동자 2011.08.22 16222
557 (스크랩)장하나 “민주노총이 장하나를 유용하게 써주시라” 노동자 2013.02.15 16028
556 (스크랩)청소아줌마·학생 도란도란 카이스트에 ‘밥꽃’이 활짝 노동자 2011.10.14 16242
555 (스크랩)한진중 김주익, 곽재규...그리고 2011년 노동자 2011.07.15 15777
554 (스크랩)희망버스는 투쟁하는 가족들의 잔칫날입니다 3차희망버스 2011.07.26 16167
553 (웃어야 하나)K여사가 현대사업소에 간 이유 file 조합원 2009.09.04 10945
552 (유래) 시발노무색기 유머 2011.05.25 1224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