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15241 댓글 0

足家之馬(족가지마), 足家苦人內(족가고인내)


이 고사 성어는 '분수에 지나친 행동을 경계하라'는 깊은 교훈을 담고 있다.


아주 먼 옛날 중국 진나라시대에, 어느 마을이 있었는데 그 마을사람들의 성씨는 신체의 일부를 따르는 전통이 있었다.


대대로 귀가 큰 집안은 이(耳)씨, 화술에 능통한 사람을 많이 배출한 집안은 구(口)씨와 같은 식이였다.


그곳에 수(手)씨 집안이 있었는데, 그 집안은 대대로 손재주가 뛰어난 집안이었다.


이 '수'씨 집안에는 매우 뛰어난 말 한 필이 있었는데, 이 역시 수씨 집안의 손재주에 의해 길들여진 것이었다.


어느 날 도적들과의 전쟁에 수씨집안의 큰 아들이 이 말을 타고나가 큰 공을 세워 진시황으로부터 벼슬을 받았다.


이것을 본 앞집의 족(足)씨 집안에서는, "손재주나 우리 집안의 달리기를 잘하는 발재주나 비슷하니 우리도 말을 한 필 길러봄이 어떨까....?" 하여 말 한 필을 길들이기 시작했다.


한 달 후, 도적들이 보복을 위해 마을로 내려왔다.


이를 본 족씨는 아들에게, "어서 빨리 수씨 집안보다 먼저 우리말을 타고 나가거라." 하였고, 족씨 집안의 장자는 말을 타고 나가다 대문의 윗부분에 머리를 털리며 어이없게도 죽고 말았다.


이를 본 족씨는 통곡하며,"내가 진작 분수에 맞는 행동을 했더라면, 오늘의 이 변을 막을 수 있었을 것을..." 하며 큰 아들의 주검을 붙잡고 통곡하였다.


이때부터 세인들은 분수에 맞지 않는 말이나 행동을 하는 사람에게


'足家之馬(족가지마)'라고 말하곤 한다.


足家之馬(족가지마) :자기의 주제도 모르고 남의 일에 참견하거나


분수에 맞지 않는 행동을 하는 사람에게 흔히 하는 말


파생어:足家苦人內(족가고인내) - 옛날 족씨가문의 큰아들이 집안에서 죽음으로 인해 비롯된 말.


(족씨가문이 집안의 사람으로 인해 괴로워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 민주노동당 탈당 문의 박봉섭 2008.02.20 43070
36 했느데 또 하고싶어 박봉섭 2008.02.20 54231
35 핸드폰 통화료 사기 주의 ! 야화 2008.02.12 71750
34 차 한 잔 마시면서 합시다 날세동 2008.01.28 102220
33 나른한 오후 시한편...희망의 바깥은 없다 조합원 2008.01.16 132185
32 이런일도...서울대 병원 285명 비정규직 완전 정규직화 조합원 2008.01.16 223566
31 [펌]정부부처 통폐합 설에 과학계 조합원 2008.01.11 431954
30 상호 비방 및 욕설, 상업적 광고물 등은 게시를 금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관리자 2008.01.10 1733194
29 [펌]"안 돼, 그건 내 집이여. 썩 나가라, 이놈들아" 조합원 2008.01.09 670222
28 [펌]이명박 공기업 구조조정 어떻게 대응하나(읽어볼만한 꺼리 기사) 나름이 2008.01.08 382987
27 "좌고우면은 없다, 투쟁과 산별건설에 매진..." 나름이 2008.01.04 243805
26 복 받으세요*^^* 황규섭 2007.12.31 157822
25 새해복많이 받으셔요.... 조합원 2007.12.31 114161
24 음.. 잘 만들었네요 김선규 2007.12.24 35580
23 회원가입하면서 한마디 조증숙 2007.12.24 28013
22 연말 연시를 따뜻하게 나그네 2007.12.24 21970
21 즐거운 연말연시 되시길 박봉섭 2007.12.26 49191
20 재미 있는 한자성어(4탄) 야화 2007.12.21 17721
» 재미있는 한자성어(3탄) 야화 2007.12.20 15241
18 조합원게시판 수정요구 익명 2007.12.14 13049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