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12345 댓글 0
때때로 자신의 과거때문에
 
자신의 현재까지 미워하는 사람을 보게 됩니다.


사람은 살아가면서 가장 뜻 깊고,

가장 중요한 지금이라는 시간을 소홀히 하기 쉽습니다.


과거는 아무리 좋은 것이라해도
 
다시돌아오는 법이 없는 이미 흘러간 물과도 같을 뿐더러
 
그것이 아무리 최악의 것이였다 해도 지금의 자신을 어쩌지는 못합니다.


우리가 관심을 집중시켜야 할 것은
 
지나온 시간이 얼마나 훌륭했는가 하는 것이 아니라.....

남겨진 시간을 어떤 마음가짐으로 어떻게 이용할 것인가 입니다.


자신이 그토록 바라고 소망하는 미래는
 
자신의 과거에 의해서 결정되는 것이 아니라

지금 현재에 의해 좌지우지된다는 사실 기억하십시오.


우리 인생의 목표는 "지금까지"가 아니라 "지금부터"입니다.



                 보이지 않는 소중한 사랑 中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1 남경필 아들, 폭행 혐의로 구속영장 신청 노동자 2014.08.19 9469
50 [성명서]김영천 감사의 『부당노동행위』를 규탄한다! 관리자 2014.08.19 12541
49 [성명서]언제부터 감사실이 “무소불위(無所不爲)”의 권력집단이 되었던가! 관리자 2014.08.19 18099
48 폭행 교수 불구속 기소 검찰 송치 노동자 2014.08.22 10035
47 KAIST 성추행 교수 해임 결정 노동자 2014.09.04 11373
46 국가수리과학연구소 노조 소식지 제23호 발행 file NIMSNODONG 2014.09.17 10274
45 국가수리과학연구소 노조 소식지 제23호 발행 file 지나가는이 2014.09.17 10827
44 [긴급토론회] 공무원연금, 왜 지켜야 하는가? 노동자연대 2014.09.28 18103
43 일행이 폭행 현장에서 폭행을 저지를 때 적극 만류하지 않아도 폭행 동참 노동자 2014.09.29 10034
42 꼭 읽어보시기 바랍니다(중국대륙의 살아있는 사람에게서 장기적출) 구도중생 2014.10.15 11982
41 카이스트 직원이 억대 연구비 횡령 노동자 2014.10.26 10624
40 마시던 찻물 상대방에게 끼얹는 행위는 폭행에 해당 노동자 2014.10.31 10127
39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 선본 출정식 이대식 2014.11.11 9750
38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출정식 file 이대식 2014.11.11 20101
37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웹진1호 file 이대식선본 2014.11.12 10769
36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웹진2호 file 이대식선본 2014.11.14 11590
35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웹진3호 file 이대식선본 2014.11.17 20059
34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네번째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0 19773
33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다섯번째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1 18178
32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여섯번째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5 11756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