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10410 댓글 0


인권위 "KAIST 직급.직종별 정년은 차별"


(서울=연합뉴스) 김태균 기자 = 국가인권위원회는 KAIST가 직급과 직종에 따라 정년을 다르게 규정한 것을 차별 행위로 판단해 KAIST 총장에게 인사 규정 개정을 권고했다고 2일 밝혔다.

   KAIST는 정년을 교원은 65세, 직원의 경우 책임급은 61세, 선임급과 원급(대졸 신입직), 전임조교, 기능원은 58세로 정하고 있다.


   인권위는 이런 정년제가 업무적합성이나 직무수행능력 등을 고려한 것이 아닌 데다, 제도의 밑바탕이 된 공무원 정년 규정도 이미 직급 및 직종 구분을 없애는 방향으로 개정됐거나 개정이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KAIST 인사팀 관계자는 "정부와 이번 사안을 논의할 예정이나, 다른 정부 연구소와 공공 기관들도 우리와 유사한 정년제를 갖고 있어 여러 기관을 통틀어 전반적인 검토를 해야 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공무원은 지난해 6월 국가공무원법이 개정되면서 이미 직급별 정년이 60세로 통일됐으며, 일반직보다 정년이 낮았던 별정직 공무원도 올해 3월 관련 인사규정 개정안이 입법예고되면서 똑같은 정년을 적용받을 예정이다.

   tae@yna.co.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1 [기호1] 승리하는 민주노총! 기호1 김영훈 강승철 2010.01.14 20550
590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출정식 file 이대식 2014.11.11 20190
589 위기에 빠진 버스조직에 대한 공공운수노조의 안일한 인식을 통탄할 따름이다! 버스조합원 2014.02.19 20182
588 [강의 안내] 자본축적과 공황 - 공황의 원인은 무엇인가? 노동자정치학교 2010.03.02 20182
587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웹진3호 file 이대식선본 2014.11.17 20131
586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네번째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0 19918
585 TV조선의 조작 노동자 2014.08.17 19894
584 (기사 스크랩) 서울지하철 해고자 전원 복직 추진 노동자 2011.11.22 19795
583 직급 단일화 진행 상황이 궁금합니다. 조합원 2010.01.20 19758
582 공공기관운영위부터 정상화하라! 노동자 2015.03.14 19670
581 인천중구공무원노동조합 제3기 출범 노동자 2015.03.14 19596
580 [대자보]감사실의 수상한 행보를 주시하는 이유 file 관리자 2014.08.14 19507
579 [공공운수노조선거] 기호 2번 조상수/김애란 후보 공보물입니다. file 2번조란선본 2014.11.28 19435
578 또 우둔하다고 짖어봐라. 졸업생 2014.04.29 19218
577 (기사 스크랩) 소금꽃나무’ 김진숙이 ‘희망버스’에게 전하는 이야기 노동자 2011.12.22 18875
576 안도현 시인의 "연탄한장" file 노동자 2012.07.10 18856
575 : ‘맑시즘2015ㅡ위기의 자본주의, 대안은 무엇인가?’에 초대합니다 marxism 2015.01.25 18811
574 창립20주년 기념식행사 (동영상) 관리자 2007.12.13 18737
573 MBC 노조위원장에 조능희 전 ‘피디수첩’ PD 선출 관리자 2015.03.13 18670
572 [기호1번 정용건/반명자/이재웅] 실력있는 지도부! 준비된 전략!! file 정용건 2014.11.28 1861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