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능희(54) 전 ‘피디(PD)수첩’ 피디(사진 왼쪽)가 전국언론노동조합 문화방송본부(노조) 본부장에 당선됐다. 문화방송 노조는 13일 “지난 9일부터 진행된 문화방송본부 11대 임원 선거에서 단독 출마한 조능희 후보가 당선됐다”고 밝혔다. 조 본부장은 투표 참여 인원 1475명 가운데 1448명(98.2%)의 지지를 얻었다. 함께 출마한 방창호 전 포항 엠비시 지부장(사진 오른쪽)은 수석부본부장에 뽑혔다.

조 본부장은 1987년 <문화방송>(MBC)에 입사해 ‘경찰청 사람들’, ‘다큐스페셜’등과 같은 교양프로그램을 연출해왔다. 2008년에는 ‘피디수첩’의 책임프로듀서를 맡으며 ‘미국산 쇠고기, 과연 광우병에서 안전한가’ 편을 제작했다.

조 본부장은 “조합원과 시청자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겨울의 찬바람이 아무리 매섭고 춥더라도 봄바람에 움트는 새싹을 막지 못하듯이, 방송 독립과 자유 언론을 향한 우리의 의지는 결코 꺾이지 않을 것”이라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노조는 16일 서울 상암 신사옥 미디어센터에서 새 집행부 출범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1 (스크랩)MBC 노조, 170일 만에 파업 잠정중단 결정(종합) 노동자 2012.07.17 14219
70 (스크랩) 현대차 아산, 시신 강제 인도에 라인 세워 노동자 2011.06.09 12317
69 (스크랩) 현대차 아산, 노조 간부 공장서 자결 노동자 2011.06.09 16143
68 (스크랩) 한진중공업 정리해고자 93명 복직 결정 한진중공업 2012.10.17 16203
67 (스크랩) 한진중, 이번에도 노동자들의 목숨이 필요한가? 노동자 2011.07.18 15762
66 (스크랩) 콜트·콜텍·쌍용차·용산…누가 우리의 하나됨을 가로막는가 노동자 2012.07.24 15118
65 (스크랩) 전교조 ‘종북’ 표현, 법원 연이어 ‘명예훼손’ 결정 노동자 2013.07.05 14711
64 (스크랩) 어떤 임시직 노동자 2012.11.02 14144
63 (스크랩) 양대노총 "3대 반노동정책 철폐" 요구 노동자 2011.06.09 13190
62 (스크랩) 쌍용차, 재판부 노동자 2011.08.25 15756
61 (스크랩) 쌍용차, 자산평가 제각각…결론은 하나같이 '대량 정리해고' 노동자 2012.07.24 15675
60 (스크랩) 쌍용차 회계 조작 논란…회계 원칙 어긴 유형자산 평가 노동자 2012.07.24 15164
59 (스크랩) 쌍용자동차 국회 대정부질의 영상 노동자 2012.09.10 14773
58 (스크랩) 삼성직원 복수노조후 첫 노조 설립 노동자 2011.07.13 12960
57 (스크랩) 보수 ‘어버이연합’ 반발 뚫고…노인노조 시동 노동자 2012.07.18 15239
56 (스크랩) 법원, 삼성 '가짜' 집회에 제동 노동자 2012.07.23 15110
55 (스크랩) 법원, “노조파괴 목적 ‘공격적 직장폐쇄’ 위법” 노동자 2013.07.04 16658
54 (스크랩) 법원 "학습지 교사는 노동조합법상 근로자" 노동자 2012.11.01 14778
53 (스크랩) 법원 "단협 무시한 정부 가족수당 강제 환수 부당 노동자 2011.07.12 15214
52 (스크랩) 법에 따라 정리해고 요건을 강화한 대법판결 당연하다 노동자 2011.06.01 15667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