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6715 댓글 0

초여름 날씨에 몸은 축~~욱 늘어지는데
MB는 정신 버쩍 들게 만드네.
집이야 난리가 벌어지든 말든 갈데는 갈수 있는 양반이 부럽다.

몸은 늘어지지만 눈의 움직임은 겨울과 또 다르다.
경쟁적으로 노출이 이루어지고 이 고마운 분들 덕택에
눈은 올빼미처럼 움직인다.

눈깔 돌아가듯 정신 버쩍 차리지 않으면 자본의 칼은 여지 없이
노동자의 목을 후려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7 [펌]KAIST 교수협 "생명연 통합, 공청회 거쳐야" 관리자 2008.05.30 6363
76 생공투 속보 19호 file 생명 2008.05.30 6357
75 (펌)KAIST 노조 "대학 정책결정에 직원 참여해야" 관리자 2008.05.29 6594
74 생공투 속보 18호 file 생명 2008.05.29 6289
73 생공투 속보 17호 생명 2008.05.28 6714
72 생공투 속보 16호 file 생명 2008.05.27 6468
» 축~욱 늘어지는 몸, 정신 버쩍들게 만드는 MB 박봉섭 2008.05.27 6715
70 [펌]<교과부, KAIST-생명연 통합구상 `윤곽'> 조합원 2008.05.27 6321
69 [펌]생명연 노조 "강제 통폐합 논의 즉각중단하라" 조합원 2008.05.27 6473
68 생공투 속보 15호 file 생명 2008.05.26 6423
67 생공투 속보 14호 file 생명 2008.05.23 6548
66 생공투 속보 13호 file 생명 2008.05.22 6558
65 생공투 카페 개설 cafe.daum.net/tubio 생명 2008.05.22 7136
64 [강좌안내] 세계노동자들의 투쟁의 역사! <노동자교육센터> 노동자교육센터 2008.05.21 9084
63 생공투 속보 12호 file 생명 2008.05.20 6438
62 생공투 속보 11호 file 생명 2008.05.19 6436
61 생공투 속보 10호 file 생명 2008.05.16 6664
60 생명 투쟁속보 제9호 생명 2008.05.15 6864
59 생명 투쟁속보 제8호 file 생명 2008.05.14 7077
58 생명 투쟁속보 제7호 file 생명 2008.05.13 7154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