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18일 민주노총 방문 임성규 위원장과 환담…22일 국회 6자회담 가동, “유예된 법 그대로 시행 막을 것” 


8MIL_8780.jpg 
'복수노조-전임자 문제 올바른 길로 안내 하겠다' 18일 오후 복수노조-전임자 임금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서울 영등포 민주노총을 찾은 추미애 환경노동위원장을 임성규 위원장이 회의장소로 안내 하고 있다. 이명익기자

추미애 국회 환경노동위원장이 복수노조, 전임자 문제 등 노동관계법 개정 논의를 위해 18일 오후2시 영등포 민주노총을 방문한 자리에서 “1월 1일 이후는 없다”면서 12월 31일 이전까지 어떤 형태로든 결론을 내겠다고 밝혔다. 
 


민주노총 임성규 위원장과 마주한 추미애 위원장은 “12월 31일까지 잘 처리해서 현행법이 그대로 적용되는 것은 막아야 한다”면서 “이도 저도 안 돼 유예된 법 그대로 시행하면 된다는 경영계와 노동계의 극단 논리는 피해야 한다”고 강하게 내비쳤다.  


또 “직권상정도 안 되지만 그대로 법 시행도 안 된다”면서 “이 일을 제대로 풀지 못하면 국민으로부터 불신을 받게 될 것이기 때문에 정치집단에게 결단을 촉구하고 객관적 평가가 내려진 ‘원칙’에 호소해 단일된 안을 마련하는 데 민주노총이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추미애 위원장은 ‘대결단’에 대한 언급을 거듭 강조했다. 추 위원장은 “13년 동안 끌어온 문제를 13일 동안 해결한다는 것은 어려운 일”이라면서 “지금 상황에서 제 아무리 제갈량이 온다 해도 안 되는 문제일 것이기 때문에 대결단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또 추 위원장은 “경총, 대한상공회의소, 한국노총을 이미 방문해 ‘이해관계에만 얽매여 갈 수는 없지 않느냐’는 뜻을 전했다”면서 “그래도 이해관계가 중요하다고 한다면 헌법 아래에서 실천하는 법 기관인 국회인 만큼 원칙대로 조정, 반영하는 것이 불가피하다는 점을 피력했다”고 전했다.  


또한 추 위원장은 “타협을 통해서 해결하는 게 금상첨화이지만 지금 상황이 순탄해보이지 않는다”면서 “갈등과 이해관계가 크고 법과 현실의 격차가 큰 주제일수록 민의의 전당인 국회의 역할은 중요하고, 노동위원장인 만큼 ‘경제=경영자의 몫, 노동자=부담’이라는 사회 인식을 새로운 제도설계를 통해 바로잡을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22일부터 국회 내 6자협의체(여야 간사+경총+대한상의+한국노총+민주노총)가 가동될 예정이다. 여야 간사가 합의해 마련된 것으로 전해진 이번 6자회담에는 노동부장관과 국회 환경노동위원장이 참가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져 ‘허심탄회’한 논의가 이루어질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7MIL_8794.jpg 
'환담 나누는 임성규,추미애 위원장' 18일 오후 복수노조-전임자 임금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서울 영등포 민주노총을 찾은 추미애 환경노동위원장과 임성규 위원장이 환담을 나누고  있다. 이명익기자

강상철 기자/노동과세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1 (펌)만평 조합원 2008.10.10 12644
330 민주노총 대전지역본부 산오름 대회 file 지역본부 2013.10.04 12649
329 한번 마음껏 웃어 보자구요 행님 ㅋㅋㅋ 조합원 2008.09.04 12667
328 (펌)KAIST 교수협의회 ˝생명硏 통합 공청회로 중지 모아야˝ 관리자 2008.06.02 12671
327 [펌]日 과기정책 대부 "한국 정부, 무덤파고 있다" 나르미 2008.06.16 12683
326 생공투 속보 85호 file 생공투 2008.09.08 12684
325 [펌] 고3 촛불소녀 '투신자살' 충격 조합원 2008.07.10 12686
324 생공투 속보 13호 file 생명 2008.05.22 12700
323 생공투 속보 58호 file 생공투 2008.07.25 12704
322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1호] 으랏차차~ 힘찬 팔뚝질! 지부순환파업 1일차, 영흥화력지부에서 전개 발전노조 2009.11.19 12723
321 기호4번 박근혜와 정면승부 기호4번 2014.12.14 12725
320 [전단] 최저임금 월드컵 16강(경총 최저임금 동결요구 비판) file 민주노총 2010.06.15 12738
319 감사 인사드립니다 위원장 2008.09.29 12745
318 생공투 속보 35호 file 생공투 2008.06.24 12760
317 민주한국인삼공사지부 유인물 file 인삼공사지회 2012.12.06 12784
316 생공투 속보 28호 file 생공투 2008.06.13 12792
315 꼼꼼이 29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3.29 12793
314 (펌)노동 만평 만쉐이 2008.12.04 12812
313 한 교사의 시국 선언 - 신성한 교육의 장을 이념으로 더럽히지 말라 참교육 2009.06.30 12813
312 환관들 노동자 2013.01.06 12831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