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1.05.25 00:00

(유래) 조온마난색기

조회 수 12426 댓글 0

조온마난색기(趙溫馬亂色期)



중국 춘추전국시대에 조씨 성을 가진 사람이 살고 있었다.


조씨에게는 만삭인 부인이 있었는데, 어느 날 아침


부인이 말하길 " 여보! 어제 밤 꿈에 말 한마리가 온천으로 들어가 목욕을


하는 꿈을 꾸지 않았겠어요. 아마도 우리가 말처럼 활달하고


기운 센 아들을 얻게 될 태몽인 것 같아요." 라고 하였다.




조씨는 심히 기뻐하여 "그것 참 좋은 태몽이구려. 어서 빨리


우리 아들을 보았으면 좋겠소."라고 하였다.




사흘 뒤 조씨 부인은 매우 건강한 사내아이를 순산하였고,


조씨는 태몽을 따라 아이의 이름을 "溫馬(온마)"라 하였다.




세월이 흘러 조온마가 스무 살이 되었다.




조온마는 조씨 부부의 기대와는 다르게, 마을의 처녀란


처녀는 죄다 욕보이는 난봉꾼이 되었다.




이를 보다 못한 마을 사람들은 결국 조온마를 관아에


고발하였고 조온마는 판관 앞에 끌려가게 되었다.




판관은 "조온마는 색기로 인하여 마을을 어지럽혔다




(趙溫馬亂色期;조온마난색기). 




따라서 거세를 당함이 마땅하다."고 하였다.




결국 조온마는 거세를 당하였고, 후일 사람들은


경거망동하게 행동하는 사람에게 조온마의 일을 상기시키기 위하여


조온마난색기"라고 충고를 하게 되었다고 한다.




조온마난색기(趙溫馬亂色期) : 경거망동한 사람에게 충고할 때 쓰는 말.


                          이 고사성어는 "분수에 지나친 행동을 경계하라"는


                         깊은 교훈을 담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1 생공투 속보 11호 file 생명 2008.05.19 11480
410 생공투 속보 10호 file 생명 2008.05.16 11897
409 새해복많이 받으셔요.... 조합원 2007.12.31 121977
408 상호 비방 및 욕설, 상업적 광고물 등은 게시를 금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관리자 2008.01.10 1740002
407 상향평가표의 문제점 조합원 2010.01.14 12493
406 사필귀정이구만 노동자 2013.06.05 10157
405 사진 조합원 2009.10.13 18311
404 사장에게 인사청탁하는 간큰 폭력 노조위원장 지나가는자 2010.11.23 11575
403 사이버 불리(Cyberbully)에 대한 짧은 생각 위원장 2012.01.12 11544
402 사용치 않은 노조 게시판 철거 요망 우주리 2008.04.23 14025
401 사상의 거처 날세동 2007.12.13 14645
400 비정규직 투쟁사진 전시회 및 사진공모전 비정규직철폐 2008.10.22 13061
399 불과 50초안에 인생을 전부를 담다!! 가을사랑 2008.12.03 12598
398 부위원장후보 기호1 김용욱 공약 부위원장후보김용욱 2009.04.10 13781
397 복 받으세요*^^* 황규섭 2007.12.31 164917
396 보직자도 시간외수당 받나요? 나그네 2009.02.09 11950
395 보건노조, 민노총 4월 총파업 적극 참여 예고 보건노동자 2015.03.16 24718
394 별 놈이 다 승진을 하네 노동자 2014.04.08 12212
393 베이비 붐 세대, 정년나이 60세로 늘린다??? 베이비붐 세대 2009.12.15 9735
392 법원, 쌍용차 김정욱 영장 기각 노동자 2015.03.17 24118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