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1.05.25 00:00

(유래) 조온마난색기

조회 수 12358 댓글 0

조온마난색기(趙溫馬亂色期)



중국 춘추전국시대에 조씨 성을 가진 사람이 살고 있었다.


조씨에게는 만삭인 부인이 있었는데, 어느 날 아침


부인이 말하길 " 여보! 어제 밤 꿈에 말 한마리가 온천으로 들어가 목욕을


하는 꿈을 꾸지 않았겠어요. 아마도 우리가 말처럼 활달하고


기운 센 아들을 얻게 될 태몽인 것 같아요." 라고 하였다.




조씨는 심히 기뻐하여 "그것 참 좋은 태몽이구려. 어서 빨리


우리 아들을 보았으면 좋겠소."라고 하였다.




사흘 뒤 조씨 부인은 매우 건강한 사내아이를 순산하였고,


조씨는 태몽을 따라 아이의 이름을 "溫馬(온마)"라 하였다.




세월이 흘러 조온마가 스무 살이 되었다.




조온마는 조씨 부부의 기대와는 다르게, 마을의 처녀란


처녀는 죄다 욕보이는 난봉꾼이 되었다.




이를 보다 못한 마을 사람들은 결국 조온마를 관아에


고발하였고 조온마는 판관 앞에 끌려가게 되었다.




판관은 "조온마는 색기로 인하여 마을을 어지럽혔다




(趙溫馬亂色期;조온마난색기). 




따라서 거세를 당함이 마땅하다."고 하였다.




결국 조온마는 거세를 당하였고, 후일 사람들은


경거망동하게 행동하는 사람에게 조온마의 일을 상기시키기 위하여


조온마난색기"라고 충고를 하게 되었다고 한다.




조온마난색기(趙溫馬亂色期) : 경거망동한 사람에게 충고할 때 쓰는 말.


                          이 고사성어는 "분수에 지나친 행동을 경계하라"는


                         깊은 교훈을 담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1 ‘공적연금강화 국민행동’ 발족 노동자 2015.03.13 13939
410 (펌) 한나라당의 직무유기, 계급투표로 응징하겠다 노동자 2011.04.14 13922
409 [만화대자보]공공기관경영평가, 그것이 알고 싶다 file 관리자 2012.07.02 13911
408 마야달력과 통일사건 민은 2011.12.24 13910
407 생공투 속보 50호 file 생공투 2008.07.15 13905
406 쌍용차 대한문 분향소 4일 새벽 6시 기습 철거 노동자 2013.04.05 13894
405 안녕하세요 김경란 2011.09.20 13864
404 [민주노총 대전본부 3기 임원선거] 재선거에 들어가며... 이대식선본 2011.11.03 13856
403 생공투 속보 93호 file 생공투 2008.10.14 13853
402 시대 단상 민성 2011.02.18 13846
401 (필독)신종인플루엔자 보장 의료실비보험! 박경환 2009.08.21 13840
400 노조용품 노동자 2008.05.06 13828
399 KAIST 청소노동자 노예적 노사관계 강요하는 에스티엘(주) 규탄 노동자 2013.03.22 13823
398 현대차, 정규직 노조위원장이 노동운동가 폭행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13805
397 [펌-연맹성명] 전쟁선포에는 투쟁으로 화답하겠다! 조합원 2008.06.27 13793
396 단상 모음 현성 2011.03.10 13786
395 과학기술원 임직원님들을 위한 신용상품 씨티은행 2009.04.13 13759
394 <긴급성명>민주노총 서울본부 서울일반노조는 보건복지정보개발원 분회 해산명령을 즉각 철회하라! 보건복지정보개발원공대위 2014.12.06 13756
393 다시! 노동자가 정치의 주역으로! 노동자 2011.07.15 13752
392 부위원장후보 기호1 김용욱 공약 부위원장후보김용욱 2009.04.10 13750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