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12593 댓글 0







생명연-KAIST 통합반대 서명 3300명 넘어서
산·학·연 관계자들 온라인서 의견 개진 잇따라
"산업계에서 신경쓰지 못하는 연구 및 기술적 부분을 정부출연연이 지탱해야 한다. 무조건적인 통폐합 보다는 개선책을 강구하는 것이 우선이다."(대웅제약 연구원)

"대한민국의 바이오의 중추역할을 하고 있는 생명연입니다. KAIST의 통폐합 제안 말도 안됩니다. 통합을 절대 반대합니다."(한남대학교 대학생)

"충분한 검토없이 대학과 출연연의 통합이 정치적으로 달성되는 것에 반대한다."(ETRI 연구원)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과 KAIST(한국과학기술원)와의 통합 문제가 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온라인(www.kribb.re.kr/petition/)에서도 통합 반대 운동이 활발하게 전개되고 있다.

생명연과 KAIST의 통합 반대 서명이 2일 오후 6시 40분을 기해 3340여 명을 넘어섰다. 지난 5월 22일 홈페이지가 개설된 이래 12일만의 일이다. 여기에는 정부출연연구기관 관계자들 뿐만 아니라 산·학·연 관계자들의 의견 개진이 잇따랐다.

생명연 관계자는 이런 상황과 관련 "현재 정부에서 주장하고 있는 통합과 관련, '생명연 연구원들의 퇴출은 없다'라는 발언은 구조조정 통합에 역설되는 것"이라며 "많은 사람들이 반대하고 있는 통합 문제에 대해 정당한 절차를 밟는 세세한 논의가 필요할 것"이라고 현 상황에 대해 개탄했다.

한편 생명연은 KAIST로의 흡수통합 추진 반대 이유로 ▲산·학·연 협력의 구심체로서의 '바이오 국책연구기관' 존치 필요 ▲국제 바이오 이슈에 대응하는 국가를 대표할 출연연 역할 필요 ▲바이오 경제 창출을 위한 국가 인프라의 대대적 확충 필요 ▲대학의 지식기반을 산업계에 연계하는 출연연 가교 역할의 중요 시점 등을 내세우고 있다.

KAIST 교수협의회 역시 생명연과의 성급한 통합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공청회' 등의 절차를 거쳐 '중지(衆志)'를 모아야 한다고 뜻을 밝힌 바 있다.







▲생명연 통합 반대 서명 홈페이지.(캡처 일자 : 2008년 6월 2일 7시 40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1 광주과기원에는 남남표가 있나보구나. 노동자 2012.01.02 12740
450 서두수의 학문적 정체성 노동자 2013.05.31 12705
449 (펌)노동부 단협시정명령 제동...노사관계 부당개입 논란 커질듯 노동자 2011.05.11 12698
448 (스크랩) 콜트·콜텍·쌍용차·용산…누가 우리의 하나됨을 가로막는가 노동자 2012.07.24 12689
447 못살겠다 대한민국~~~ motoh 2009.04.03 12649
446 (스크랩) 전교조 ‘종북’ 표현, 법원 연이어 ‘명예훼손’ 결정 노동자 2013.07.05 12612
445 (펌) 대법 "불법파견도 2년 경과하면 고용 보장" 조합원 2008.09.20 12596
» (펌)생명연-KAIST 통합반대 서명 3300명 넘어서 조합원 2008.06.03 12593
443 (펌)노동인권교육 환영한다. 늦은 만큼 시급히 확대해야 노동자 2011.01.05 12591
442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4.28 12561
441 "노동 운동가 출신 회장, 외국계 먹튀보다 더했다" 노동자 2013.04.23 12551
440 (만평)뚜껑만 열면 터집니다. file 조합원 2010.08.11 12533
439 하향평가표 문제 있는 듯.... 조합원 2010.01.14 12528
438 꼼꼼이 31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4.27 12527
437 ++++대한한국 종교가 섞었다==종교 사기꾼 퇴출합시다++++장단맞추기== 행복하세요 2012.05.15 12524
436 생명 투쟁속보 제1호 file 생명 2008.04.29 12499
435 여성리더십 학교 신청하세요~ 민주노동당 대전시당 2009.09.03 12495
434 서남표 총장께 드리는 공개질의서 file 생명 2008.04.29 12447
433 투쟁하는 노동자들과 <맑시즘2014>에서 함께 토론해요! 맑시즘 2014.08.03 12407
432 신채호 선생의 절실한 한마디!!! 금빛구름 2008.12.17 12388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