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08.04.29 00:00

생명 투쟁속보 제1호

조회 수 14408 댓글 0
원칙없고 비전없는 통합반대 투쟁속보 제1호

“모든 조합원의 이름으로 통합에 반대한다.”
“정부의 강압적인 통합 추진을 저지하기 위하여 강력한 투쟁을 결의한다.”

▣ 투쟁속보를 펴내며

위 내용은 4월 25일 비상총회 결의사항입니다. 이에 따라 우리 지부는 4월 26일 아침부터 즉각 통합반대 투쟁에 돌입했습니다. 오늘부터는 수시로 투쟁속보를 발행합니다. 통합반대 투쟁을 조합원들과 함께 하기 위한 것입니다.
원칙없고 비전없는 통합논의가 중단될 때까지 투쟁은 계속되고 투쟁속보는 계속 발행될 것입니다. 조합원들께서는 이 투쟁속보를 통해서 상황을 공유하고 지부의 행동지침에 함께 해 주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우리 연구원이 정출(연)으로서 안정적 위상과 역할을 확립할 수 있는 방안을 다 함께 토론하면서 찾아봅시다.

▣ 출근투쟁 2일째 풍경

매일 아침 8시 15분부터 정문과 후문에서 1시간 가량 출근투쟁이 진행됩니다. 함께 하실 분은 언제라도 환영합니다.

▣ 투쟁일정

<4월 28일 월요일>
- 출근투쟁 : 아침 8:15-, 정문과 후문
- 점심 선전전 : 오전 11:30-, 식당 앞(서명포함)

<4월 29일 화요일>
- 출근투쟁 : 아침 8:15-, 정문과 후문
- 공공연구노조 : 11:30-, 공공연구기관 위상 재정립과 공공성 강화를 위한 기자회견(본관 앞)
- 서남표 총장에게 보내는 공개질의서 발송

▣ 전 직원 서명운동에 동참해 주기를

노동조합에서는 조합원뿐만 아니라 전 직원들의 통합반대의지를 모으고 이를 정부와 관련 기관에 적극적으로 알리기 위해 지난 25일부터 서명운동에 돌입했습니다. 다음과 같은 방식으로 서명운동에 동참해 주시기 바랍니다.

- 노조 게시판에 올라온 서명지를 내려받아 내용을 채운 후에 해당 구역 지부 대의원에게 전달한다.
- 점심시간에 식당 앞에서 벌이는 서명대에서 직접 서명한다.
- 노조 사무실에 와서 직접 서명한다.

▣ 조합원 배가운동

노동조합의 활동력과 투쟁력은 조직률에서 나옵니다. 현재 우리 지부의 노조 가입 대상은 정직원, 특수인력, 사업계약직, 계약직 등을 망라하여 400명 가까이 되지만 조합에 가입된 인원은 20%를 약간 웃도는 수준입니다. 조합원들의 권익을 더욱 향상시키고 통합 반대 투쟁에 힘을 더 보태기 위해서 이제부터 조합원 배가 운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합니다. 출연(연)에 대한 정부의 간섭과 통제에 맞서 투쟁할 수 있는 유일한 조직은 노동조합입니다. 모두 오십시오. 함께 합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1 (스크랩) 전교조 ‘종북’ 표현, 법원 연이어 ‘명예훼손’ 결정 노동자 2013.07.05 14721
450 (노동과세계)이명박 집권2년, 전국 "심판" 규탄봇물 조합원 2009.12.21 14659
449 카이스트 직원, "자살한 카이스트 학생들 우둔하다" 노동자 2011.08.10 14653
448 사상의 거처 날세동 2007.12.13 14645
447 (스크랩) MB의 대표 서민들, 5 년 지난 지금 그들의 삶은… 노동자 2012.11.02 14638
446 서남표 총장께 드리는 공개질의서 file 생명 2008.04.29 14638
445 ++++대한한국 종교가 섞었다==종교 사기꾼 퇴출합시다++++장단맞추기== 행복하세요 2012.05.15 14612
444 못살겠다 대한민국~~~ motoh 2009.04.03 14587
443 여성리더십 학교 신청하세요~ 민주노동당 대전시당 2009.09.03 14569
442 하향평가표 문제 있는 듯.... 조합원 2010.01.14 14530
441 울산 전현직 노조간부 및 조합원 500인 통합진보당 지지 선언(민중의소리-펌) 노동자선언 2012.01.30 14502
440 (펌)노동부 단협시정명령 제동...노사관계 부당개입 논란 커질듯 노동자 2011.05.11 14487
439 (펌)생명연-KAIST 통합반대 서명 3300명 넘어서 조합원 2008.06.03 14421
» 생명 투쟁속보 제1호 file 생명 2008.04.29 14408
437 (펌)노동인권교육 환영한다. 늦은 만큼 시급히 확대해야 노동자 2011.01.05 14382
436 [펌]만세 한번 부르겠습니다. 조합원 2008.06.16 14373
435 (만평)뚜껑만 열면 터집니다. file 조합원 2010.08.11 14347
434 (기사스크랩)1848일 만에 날아든 희망…대법원 “콜트·콜텍 정리해고 부당” 노동자 2012.02.23 14322
433 생공투 속보 17호 생명 2008.05.28 14228
432 (스크랩)MBC 노조, 170일 만에 파업 잠정중단 결정(종합) 노동자 2012.07.17 14224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