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오늘 학교 행정동 앞에 설치하신 플랭카드를 보았습니다. 특히 직장내 성희롱 근절. 좋은 말입니다. 당연히 그리 되어야 할 것들을 그리 하지 못하는 것은 우리 모두의 허물입니다.

그런네, 공식 행사에서 직장 내에서 교수를 폭행하고 학생인 줄 알았다고 우기던 어느 직원이 있습니다. 놀랍게도, 이런 직원을 우리 노동조합에서는 노동조합 간부로까지 모십니다. 이런 노동조합이 이런 주장을 하는 것에 어떤 명분이 설지 의문입니다. 사실은 매우 창피합니다.

누구든 허물이 있을 수는 있겠지요. 그렇지만, 명분이 안 서게는 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폭력도 성희롱처럼 근절해야 하는 것입니다. 스스로의 허물을 먼저 보시기를 바랍니다. 비 노조원 직원들과, 학생회와 교수협의회가 성폭력 근절이라는 플랭카드를 보고 동의하면서도 비웃습니다. 매우 창피할 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1 (노동과세계)이명박 집권2년, 전국 "심판" 규탄봇물 조합원 2009.12.21 13358
430 (펌) 대법 "불법파견도 2년 경과하면 고용 보장" 조합원 2008.09.20 13355
429 (스크랩)MBC 노조, 170일 만에 파업 잠정중단 결정(종합) 노동자 2012.07.17 13352
428 (스크랩) 어떤 임시직 노동자 2012.11.02 13254
427 신채호 선생의 절실한 한마디!!! 금빛구름 2008.12.17 13237
» 직장내 성희롱 뿐 아니라, 직장내 폭력도 근절 해 주십시오. 지나가는자 2010.08.23 13226
425 생공투 속보 50호 file 생공투 2008.07.15 13173
424 생공투 속보 59호 file 생공투 2008.07.28 13162
423 뉴스타파 3회 방송분 뉴스타파 2012.02.13 13151
422 생공투 속보 95호(최종호) file 생공투 2008.10.20 13125
421 생공투 속보 17호 생명 2008.05.28 13118
420 사용치 않은 노조 게시판 철거 요망 우주리 2008.04.23 13110
419 120주년 세계노동절 기념 범국민대회 file 조합원 2010.04.27 13092
418 울산 전현직 노조간부 및 조합원 500인 통합진보당 지지 선언(민중의소리-펌) 노동자선언 2012.01.30 13091
417 (펌) 한나라당의 직무유기, 계급투표로 응징하겠다 노동자 2011.04.14 13080
416 청년일자리 뺏는 귀족노조의 고용세습. 노동자 2015.02.12 13068
415 (펌)민주노조 사업장에서 조,중,동을 몰아내자!! 조합원 2009.10.21 13063
414 생공투 속보 93호 file 생공투 2008.10.14 13051
413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공감, 책임 7가지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8 13047
412 정당공천제 폐지 입법청원 서명에 동참해 주세요!!!! 민수련 2010.02.09 13034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