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15841 댓글 0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공무원 직종의 하나인 '기능직' 명칭이 역사 속으로 사라질 전망이다.

행정안전부기능직 공무원들의 사기를 높이기 위해 직종 이름을 바꾸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22일 밝혔다.

`기능직' 공무원 명칭이 생겨난 것은 1981년 공무원법이 개정되면서부터다.
당시 기능직을 포함하는 일반직과 별정직 등 2종으로만 구분됐던 공무원 직종이 7개로 세분화되면서 일반직, 특정직, 별정직, 계약직, 정무직, 고용직과 함께 기능직이 별도의 직종으로 신설된 것.

행안부는 그러나 '기능직'이란 명칭이 시대에 뒤떨어지고 공무원의 자긍심을 깎아내린다는 지적에 따라 변경하기로 했다.

행안부는 이와 함께 통신, 기계, 전기, 사무, 토목, 건축 등 21개 직렬별로 다르게 사용되는 기능직의 직급별 명칭을 6~7급은 `00장', 8~10급은 '00원' 식으로 통일하기로 했다.

행안부는 이를 위해 내달 말까지 홈페이지와 나라일터(gojobs.mopas.go.kr) 사이트에서 '기능직' 직종과 직급별 명칭을 공모할 예정이다.

행안부는 공모로 선정된 복수의 안을 놓고 공무원을 비롯한 각계의 의견을 수렴해 최종안을 확정한 뒤 이르면 올 하반기부터 새 명칭을 사용할 계획이다.

앞서 행안부는 기능직
공무원 제도 개선계획을 마련해 올 6월부터 기능직 공무원의 승진 가능 직급을 6급에서 5급으로 높이고, 기술계 학교 졸업자를 특별채용 대상에 포함하기로 한 바 있다.

현재 기능직 공무원 수는 중앙부처 소속 4만3천266명과 지방자치단체 소속 4만5천855명 등 총 12만4천여명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11 (기사스크랩) 대법원, "사내하청 2년이상 일하면 정규직"...업계 비상 노동자 2012.02.23 16008
510 (정보) "유류세 대폭인하"를 위한 백만인 사이버서명운동 노동자 2012.03.09 16001
509 단상 영진 2008.09.03 15988
508 [민주노총대전본부 임원선거] 출마의 변 - 통합과 단결로 승리의 새 희망을! 구제군 2011.09.29 15977
507 게시판의 성격과 맞지 않더라도 양해를 구합니다. 꼭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구도중생 2012.02.19 15972
506 주한미군 내보내는 한반도 평화협정 실현 한마당에 초대합니다. 평통사 2009.07.17 15901
505 [동영상] 폭력의 자유방임 민중 2011.08.25 15896
504 (스크랩) 한진중, 이번에도 노동자들의 목숨이 필요한가? 노동자 2011.07.18 15895
503 (스크랩) 쌍용차, 재판부 노동자 2011.08.25 15866
502 (스크랩) 대법원, 금호타이어도 불법파견 판결...“직접고용 하라 노동자 2011.07.12 15860
501 (기사스크랩) 철도노조 86%로 파업 가결...KTX 민영화저지 본격화 철도노동자 2012.04.25 15843
» (펌) '기능직' 공무원 명칭 사라진다 조합원 2009.04.22 15841
499 (스크랩) 쌍용차, 자산평가 제각각…결론은 하나같이 '대량 정리해고' 노동자 2012.07.24 15830
498 (스크랩) 법에 따라 정리해고 요건을 강화한 대법판결 당연하다 노동자 2011.06.01 15801
497 (펌)[대구본부] 상신 사측 - 정당한 노동조합 출입 요구에, 용역깡패 무차별 폭력행사 노동자 2010.10.05 15785
496 (펌)선진화 분쇄 하반기 투쟁 동영상 관리자 2009.11.02 15779
495 천지성공, 왜 이시대의 화두가 되어야 하는가? 둘리 2009.08.20 15779
494 (참세상) 전북경찰, 참소리 기자 미행하고 폭력행사 노동자 2011.07.28 15765
493 (스크랩)한진중 김주익, 곽재규...그리고 2011년 노동자 2011.07.15 15757
492 생명 투쟁속보 제2호 생명 2008.04.29 1574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