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민주노총과 한국노총이 정치권을 향해 노조법 재개정을 촉구하고 나섰다.

2010년 새해 벽두 이명박-한나라당정권의 날치기 폭거로 처리된 노동악법은 1년 반이 지난 동안 노동현장을 일대 혼란과 갈등으로 치닫게 했다. 급기야 타임오프를 빌미로 한 노동조합활동 통제와 현장탄압은 한 노동자를 죽음으로까지 내몰았다.  내용보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7 (스크랩) 보수 ‘어버이연합’ 반발 뚫고…노인노조 시동 노동자 2012.07.18 8357
56 (스크랩) 법원, 삼성 '가짜' 집회에 제동 노동자 2012.07.23 6790
55 (스크랩) 법원, “노조파괴 목적 ‘공격적 직장폐쇄’ 위법” 노동자 2013.07.04 9555
54 (스크랩) 법원 "학습지 교사는 노동조합법상 근로자" 노동자 2012.11.01 7009
53 (스크랩) 법원 "단협 무시한 정부 가족수당 강제 환수 부당 노동자 2011.07.12 8261
52 (스크랩) 법에 따라 정리해고 요건을 강화한 대법판결 당연하다 노동자 2011.06.01 8404
» (스크랩) 민주노총·한국노총, 환노위 노조법 상정논의 촉구 노동자 2011.06.23 9874
50 (스크랩) 대법원, 금호타이어도 불법파견 판결...“직접고용 하라 노동자 2011.07.12 8587
49 (스크랩) “아버지를 죽여 놓고 나까지 정리해고 한 한진중공업” 노동자 2011.08.05 7854
48 (스크랩) MBC, 직원 컴퓨터에 ‘사찰 프로그램’ 설치 논란 노동자 2012.09.03 8553
47 (스크랩) 4050대화 내용 유머 2011.05.31 4006
46 (스크랩) "삼성노조, 4명서 120명으로..서로 얼굴 몰라" 노동자 2012.07.18 9454
45 (스크랩) "박근혜 후보, 진정성이 있다면 만나서 얘기합시다" 노동자 2012.09.10 8861
44 (스크랩) MB의 대표 서민들, 5 년 지난 지금 그들의 삶은… 노동자 2012.11.02 7778
43 (민주노총) 총력투쟁본부 소식지(9호) file 조합원 2009.12.24 4146
42 (민주노총) 총력투쟁본부 소식지(10호) file 조합원 2009.12.24 4342
41 (만평)뚜껑만 열면 터집니다. file 조합원 2010.08.11 4282
40 (만평)MB 선진화 시대, 노동3권... file 조합원 2010.07.23 4669
39 (동호회 펌)뺑소니 사고 발생시 직접청구권 노동자 2013.10.31 4188
38 (동영상)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조합원 2011.10.27 8875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