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8796 댓글 0
때때로 자신의 과거때문에
 
자신의 현재까지 미워하는 사람을 보게 됩니다.


사람은 살아가면서 가장 뜻 깊고,

가장 중요한 지금이라는 시간을 소홀히 하기 쉽습니다.


과거는 아무리 좋은 것이라해도
 
다시돌아오는 법이 없는 이미 흘러간 물과도 같을 뿐더러
 
그것이 아무리 최악의 것이였다 해도 지금의 자신을 어쩌지는 못합니다.


우리가 관심을 집중시켜야 할 것은
 
지나온 시간이 얼마나 훌륭했는가 하는 것이 아니라.....

남겨진 시간을 어떤 마음가짐으로 어떻게 이용할 것인가 입니다.


자신이 그토록 바라고 소망하는 미래는
 
자신의 과거에 의해서 결정되는 것이 아니라

지금 현재에 의해 좌지우지된다는 사실 기억하십시오.


우리 인생의 목표는 "지금까지"가 아니라 "지금부터"입니다.



                 보이지 않는 소중한 사랑 中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7 생공투 속보 27호 생공투 2008.06.12 11085
436 [펌-연맹성명] 전쟁선포에는 투쟁으로 화답하겠다! 조합원 2008.06.27 11069
435 울산 전현직 노조간부 및 조합원 500인 통합진보당 지지 선언(민중의소리-펌) 노동자선언 2012.01.30 11064
434 [MBC파업]제대로뉴스데스크1회 공정언론 2012.02.09 11060
433 단상 모음 현성 2011.03.10 11041
432 (펌)발레오공조코리아 투쟁현장 용역깡패 침탈 조합원 2010.08.24 10969
431 (펌)정리해고 철회 및 희생자 범국민 추모제 조합원 2011.03.28 10966
430 카이스트 직원, "자살한 카이스트 학생들 우둔하다" 노동자 2011.08.10 10943
429 [승리하는 민주노총] 영상홍보 3호 : 민주노총 변화의 시작, 2mb몰락의 신호탄 기호1 김영훈 강승철 2010.01.22 10939
428 청년일자리 뺏는 귀족노조의 고용세습. 노동자 2015.02.12 10904
427 무단 조기 퇴근을 해 버리는 KAIST 김세동 노조위원장 열받은 노동자 2015.02.17 10897
426 노동조합 들꽃소식지의 옳바른 방향 박봉섭 2009.02.21 10886
425 기호1번 수석부위원장 후보가 꼭 되었으면 합니다 닉베라 2009.04.09 10879
424 신묘년을 맞이하며 현은 2011.01.08 10875
423 [펌]새롭게 바뀌는 주차 가능 지역 노동자 2012.03.20 10873
422 (기사스크랩)집회방해 경찰 체포시도 권영국 변호사 구속영장 기각 노동자 2013.07.29 10853
421 원자력(연) 집단해고 불법파견 시간끌기용 file 노동자 2013.07.05 10826
420 현대차 하청노동자 파기환송심 승소 file 하청노동자 2011.02.11 10748
419 KAIST 청소노동자 노예적 노사관계 강요하는 에스티엘(주) 규탄 노동자 2013.03.22 10731
418 전관예우의 심리 지나가는자 2011.01.13 10726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