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12957 댓글 0
미국의 7,000억달러 구제금융 개시 등으로 글로벌 금융위기를 잠재울 수 있을 것이란 기대감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한국의 루비니’로 소개되고 있는 새사연 김병권 연구센터장의 강연을 마련하였습니다.

 

루비니는 2006년 IMF 총회에서 미국경제의 (12단계) 붕괴론을 내놓아 미친 사람 취급을 받았으나 현재 그 예측이 한 치의 오차도 없이 들어맞아 사람들을 놀라게 하고 있는 미국의 경제학자입니다.

“미국 역사상 최악의 주택시장 침체(1단계) - 서브프라임 모기지 손실 확대(2단계) - 신용카드 대출 등 소비자 신용 부실(3단계) - AAA 등급 채권보증업체의 신용등급 하향 조정(4단계) - 상업용 부동산 시장의 붕괴(5단계) - 대형 은행 파산(6단계) - 금융기관의 무모한 차입매수(LBO)로 인한 대규모 손실(7단계) - 기업의 연쇄부도 및 신용부도스와프(CDS) 손실 확대(8단계) - 헤지펀드처럼 자금 추적이 어려운 금융기관의 붕괴(9단계) - 주가 급락(10단계) - 금융시장에서 유동성이 고갈(11단계) - 금융기관의 강제 청산, 자산 헐값 매각 등 악순환이 반복(12단계)” 그는 세간의 희망과는 달리 “미국이 최악의 경제위기를 겪을 것”이며 “금융손실과 경제위기의 혹독함”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새사연 김병권 센터장이 그려주는 세계경제의 위기와 한국경제의 파국의 시나리오, 그리고 그 폐허위에 새롭게 세워질 대안의 경제시스템에 대한 이야기를 기대해 주십시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1 생공투 속보 21호 file 생명 2008.06.03 11957
210 생공투 속보 22호 file 생공투 2008.06.05 12083
209 생공투 속보 23호 file 생공투 2008.06.05 12154
208 생공투 속보 24호 file 생공투 2008.06.09 12206
207 생공투 속보 25호 file 생공투 2008.06.10 12118
206 생공투 속보 26호 file 생공투 2008.06.11 11382
205 생공투 속보 27호 생공투 2008.06.12 18449
204 생공투 속보 28호 file 생공투 2008.06.13 12662
203 생공투 속보 29호 file 생공투 2008.06.16 11590
202 생공투 속보 30호 file 생공투 2008.06.17 11138
201 생공투 속보 31호 file 생공투 2008.06.18 12047
200 생공투 속보 32호 file 생공투 2008.06.19 11258
199 생공투 속보 33호 file 생공투 2008.06.20 11850
198 생공투 속보 34호 file 생공투 2008.06.23 12152
197 생공투 속보 35호 file 생공투 2008.06.24 12545
196 생공투 속보 36호 file 생공투 2008.06.25 12044
195 생공투 속보 37호 file 생공투 2008.06.27 12334
194 생공투 속보 38호 file 생공투 2008.06.27 11365
193 생공투 속보 39호 file 생공투 2008.06.30 13234
192 생공투 속보 40호 file 생공투 2008.07.01 11731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