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KAIST 청소노동자 노예적 노사관계 강요하는 에스티엘(주) 규탄





1월 22일
대한민국 최고의 과학자들을 양성하는 KAIST행정동에서 청소노동자들이 기자회견을 진행했습니다.
공공운수노조 대전지역 일반지부 KAIST 청소노동자들이 (주)STL의 전근대적인 행태에 분노하고 있습니다.
노예계약서나 다름없는 서약서를 제출하게 하고, 신원보증을 요구하며, 해고 협박을 하고 있습니다.
더구나 수십년간 운행하던 통근차량을 일방적으로 폐지했습니다. 노동자의 복지를 당사자들과 아무런 대화없이
사측의 일방에 의해 결정해버리는 전근대적인 행태를 규탄하는 기자회견이었습니다.


직원으로 추정되는 사람들이 곳곳에서 사진을 찍어대고, 둔산경찰서 정보과 소속 경관이 카이스트 직원에게
기자회견 사진을 찍어오라고 하는 등 웃지 못할 일들이 진행됐습니다. 용역회사의 행태나 경찰의 행태나 참으로 우스운 일이
벌어집니다. 이것이 대한민국 최고의 과학자를 양성하는 교육기관에서 벌어지는 일입니다.


교육기관에서 아무리 용역회사를 통해 계약을 했다고 하더라도 노동자를, 한 사람의 인격체를 갈아끼울 수 있는 부품으로
생각한다는 것은 있을 수 없습니다. '회사의 명령에 절대 불평없이 순종하겠다', '회사에서 불필요할 시는 즉시 퇴직하겠다' 등
상식적으로 이해할 수 없는 문구들이 가득합니다. 오늘 청소노동자를 대하는 경찰과 교육기관 관계자들의 행태는 실로 놀랍기 그지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7 생공투 속보 95호(최종호) file 생공투 2008.10.20 11010
236 쌍용차 대한문 분향소 4일 새벽 6시 기습 철거 노동자 2013.04.05 11011
235 (스크랩) 삼성직원 복수노조후 첫 노조 설립 노동자 2011.07.13 11016
234 (스크랩) 양대노총 "3대 반노동정책 철폐" 요구 노동자 2011.06.09 11018
233 안녕하세요 김경란 2011.09.20 11024
232 (노동과세계)이명박 집권2년, 전국 "심판" 규탄봇물 조합원 2009.12.21 11031
231 대법원, "사내하청 근로자 '정직원' 지위 첫 인정" 조합원 2008.07.11 11046
230 ‘공적연금강화 국민행동’ 발족 노동자 2015.03.13 11078
229 민주노총, 국정감사에 노조법 전면재개정 촉구 노동자 2010.10.04 11101
228 (펌)발레오공조코리아 투쟁현장 용역깡패 침탈 조합원 2010.08.24 11135
227 (기사스크랩)집회방해 경찰 체포시도 권영국 변호사 구속영장 기각 노동자 2013.07.29 11158
226 (필독)신종인플루엔자 보장 의료실비보험! 박경환 2009.08.21 11159
225 신묘년을 맞이하며 현은 2011.01.08 11246
224 [승리하는 민주노총] 영상홍보 3호 : 민주노총 변화의 시작, 2mb몰락의 신호탄 기호1 김영훈 강승철 2010.01.22 11262
223 (정보) "유류세 대폭인하"를 위한 백만인 사이버서명운동 노동자 2012.03.09 11277
222 [MBC파업]제대로뉴스데스크1회 공정언론 2012.02.09 11288
221 단상 모음 현성 2011.03.10 11297
220 (펌)정리해고 철회 및 희생자 범국민 추모제 조합원 2011.03.28 11320
219 생공투 속보 39호 file 생공투 2008.06.30 11331
218 과학기술원 임직원님들을 위한 신용상품 씨티은행 2009.04.13 11354
Board Pagination Prev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