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오늘 학교 행정동 앞에 설치하신 플랭카드를 보았습니다. 특히 직장내 성희롱 근절. 좋은 말입니다. 당연히 그리 되어야 할 것들을 그리 하지 못하는 것은 우리 모두의 허물입니다.

그런네, 공식 행사에서 직장 내에서 교수를 폭행하고 학생인 줄 알았다고 우기던 어느 직원이 있습니다. 놀랍게도, 이런 직원을 우리 노동조합에서는 노동조합 간부로까지 모십니다. 이런 노동조합이 이런 주장을 하는 것에 어떤 명분이 설지 의문입니다. 사실은 매우 창피합니다.

누구든 허물이 있을 수는 있겠지요. 그렇지만, 명분이 안 서게는 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폭력도 성희롱처럼 근절해야 하는 것입니다. 스스로의 허물을 먼저 보시기를 바랍니다. 비 노조원 직원들과, 학생회와 교수협의회가 성폭력 근절이라는 플랭카드를 보고 동의하면서도 비웃습니다. 매우 창피할 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7 [쥐코보기]이명박 정부를 통쾌하게 비판한 한국판 식코, '쥐코' 조합원 2008.06.18 9386
376 생공투 속보 19호 file 생명 2008.05.30 9387
375 (펌)철도 파업으로 서울대 불합격 기사 조작의 전말 file 조합원 2010.04.02 9389
374 생공투 속보 67호 file 생공투 2008.08.07 9401
373 (동호회 펌)뺑소니 사고 발생시 직접청구권 노동자 2013.10.31 9401
372 이제 뒷자석도 안전띠 안 매면 조합원 2011.03.02 9405
371 생공투 속보 15호 file 생명 2008.05.26 9411
370 인사고과 규정 문제로 10명 넘게 "보통" 등급이 나왔다든데 사실인가요? 이래서야 2009.02.26 9411
369 [스크랩] 신종 사기 수법과 예방책 조합원 2008.06.02 9412
368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4호] 단협해지는 노동조합 말살하겠다는 것 발전노조 2009.11.05 9416
367 [만화대자보]공공기관경영평가, 그것이 알고 싶다 file 관리자 2012.07.02 9421
366 [펌] 고3 촛불소녀 '투신자살' 충격 조합원 2008.07.10 9422
365 한구과학기술원 노동조합의 합법성 의문 노동자 2014.09.19 9433
364 생공투 속보 12호 file 생명 2008.05.20 9434
363 생공투 속보 23호 file 생공투 2008.06.05 9435
362 정보공유 알리미 2010.10.29 9435
361 사장에게 인사청탁하는 간큰 폭력 노조위원장 지나가는자 2010.11.23 9441
360 (펌)MB정부, 삼성과 손 잡고 의료민영화 추진 조합원 2010.10.07 9447
359 생공투 속보 65호 file 생공투 2008.08.05 9452
358 생공투 속보 36호 file 생공투 2008.06.25 9454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