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5.03.13 00:00

참사랑

조회 수 14248 댓글 0
사랑하는 이들은 마주 서서
서로 바라봅니다.

주님께서 나를 바라보듯이,
내가 주님을 바라봅니다.
그대가 나를 바라보듯이,
내가 그대를 바라봅니다.

사랑하는 이들의 사이에는
아무 것도 없습니다.

주님께서 당신의 것을 버리고
사람이 되어 내게 오셨듯이,
나를 가린 것을 모두 벗고 주님께 나아갑니다.
그대가 거추장스러운 삶의 껍질을 벗고 내게 오듯이,
나 역시 있는 그대로 그대에게 다가섭니다.

사랑하는 이들은 서로에게
아무 것도 기대하지 않습니다.

주님께서 나를 나로 받아들이셨듯이,
내가 주님을 주님이라 고백합니다.
그대가 나 이상의 나를 생각하지 않듯이,
나 그대에게 그대 이상의 것을 원하지 않습니다.

사랑하는 이들은
함께 있음만으로 기뻐합니다.

주님과 함께 있음이 나의 기쁨입니다.
그대와 함께 있음이 나의 기쁨입니다.
주님 안에서 그대를 만나고,
그대 안에서 주님을 만나며,
나를 통해 그대가 주님과 만나는,
이 모든 것이 기쁨입니다.

주님과 그대와 나,
이 사이에 더 이상 무엇이 필요할까요.
우리 서로 굳이 사랑을 고백해야 할까요.
이미 뜨거운 사랑을 하고 있는데.

< 하느님 사랑과 이웃 사랑은 갈림 없는 하나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1 (펌)2008 전국노동자대회 안내 조합원 2008.10.27 13130
430 [민주노총위원장담화문]새로운 희망과 역사를 만드는 전국노동자대회 조합원 2008.11.03 17838
429 (펌) 노동만평 조합원 2008.11.03 12173
428 세계를 뒤흔든 금융빅뱅 월간<노동세상> 2008.11.10 13313
427 커튼뒤의사람들(동영상, 꼭보셔야 합니다! 47분!) 조합원 2008.11.12 12580
426 "최저임금 삭감, 파렴치한 착취행위" 조합원 2008.11.25 11711
425 불과 50초안에 인생을 전부를 담다!! 가을사랑 2008.12.03 12580
424 (펌)노동 만평 만쉐이 2008.12.04 12829
423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김준규 2008.12.08 11944
422 [펌]KT노조 선거에 이런일이... 조합원 2008.12.09 12094
421 [스크랩] 어금니아빠,엄마 그리고 아연이... (아시는분은 아시겠지만 안보신분들 꼭~ 한번 봐주시길) 조합원 2008.12.12 7397
420 신채호 선생의 절실한 한마디!!! 금빛구름 2008.12.17 13973
419 많이 아쉽네요. 인간답게 2008.12.21 11170
418 인세티브(4%)는 언제 지급하나요? 아니면 지급했나요?(냉무) 조합원 2008.12.25 11967
417 지구에서 사라져가고 있는 나라들? 사람의아들 2008.12.30 12072
416 2009 설명절 진보적 장애인운동조직 운영기금 마련 장애인문화공간 2009.01.08 11727
415 노조용품 노동자 2009.01.26 10394
414 차 한잔의 향기를 맡으면서...... 조합원 2009.01.30 12386
413 경조사용 경조화환 80,000원에 국내최저도매가판매합니다. 꽃마을 2009.02.02 10165
412 (펌) 대한민국을 망쳐먹는 MB악법을 저지하기 위해 만화가들이 나섰다. 만화가 2009.02.04 12116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