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0.11.22 00:00

노동귀족과 노동노예

조회 수 10991 댓글 0
노동귀족과 노동노예 (딴지일보) 링크보기 클릭





금속노조만 보더라도 그 노조 자체가 세력화된 기득권층이 되어 자신의 울타리를 지키기 위한 일이라면 무엇이든 합니다. 비정규직 노동자는 그 울타리 안에 들어가기 위해 발버둥을 치고, 그 울타리안에 들어가는데 성공하기만 하면 그 울타리를 흔드는 예전 동료들의 손과 발을 잘라냅니다.


'노동자는 부자가 되면 안되나?'


바로 현대자동차 분규 사태때 노조위원장이 했던 말입니다.

그런 말을 하던 양반이 2008년 비정규직 노동자의 노조 가입은 원천 봉쇄시킵니다.

내 기득권을 지키기 위해선 무엇이든 하는 저 모습에 존경하옵는 가카가 오버랩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7 (펌) 마르틴 니묄러의 "그들이 처음 왔을 때"................... 조합원 2010.08.04 7625
256 만원의 행복! 퀵서비스노조 2010.08.09 6268
255 (만평)뚜껑만 열면 터집니다. file 조합원 2010.08.11 8432
254 김영훈위원장, 박재완 신임 고용노동부장관 면담 노동자 2010.09.03 7986
253 (참고) 녹색등화 시 비보호좌회전 관련 file 노동자 2010.09.08 7416
252 민주노동당이 과연 일하는 사람들의 희망인가? 지나가는자 2010.10.11 6264
251 노동계의 썩은 사과들 노동자 2011.02.02 7434
250 (펌)대전지법, 2009년 철도파업 무죄 선고 file 노동자 2011.01.31 7199
» 노동귀족과 노동노예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2 10991
248 사장에게 인사청탁하는 간큰 폭력 노조위원장 지나가는자 2010.11.23 8239
247 SK 최태원 회장 사촌동생 노동자 폭행후 2천만원 건네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9484
246 노조행사용품 노동자 2010.12.03 6330
245 (펌)전태일의 序 -2010 전국노동자대회 티저영상 file 노동자 2010.12.23 7228
244 (펌)노동인권교육 환영한다. 늦은 만큼 시급히 확대해야 노동자 2011.01.05 10339
243 (펌)해고 노동자 두번 울린 홍대 총학 조합원 2011.01.07 8375
242 신묘년을 맞이하며 현은 2011.01.08 9881
241 전관예우의 심리 지나가는자 2011.01.13 9622
240 하늘 아래.......................... file 노동자 2011.01.19 7231
239 (펌)한국과학기술원, 기간제법 '악용'해 비정규직 해고 노동자 2011.01.21 7602
238 현대차, 정규직 노조위원장이 노동운동가 폭행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10035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