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6593 댓글 0
http://news.naver.com/main/vod/vod.nhn?oid=214&aid=0000168022




기가 막힌다.



민노당 시의원은 비정규직 직원을 폭행하고, 현대차 정규직 노조위원장은 자기 회사 비정규직 노동자 파업을 도와주러 온 노동운동가를 폭행하고, KAIST 노동조합 간부는 학생인줄 알았다며 학내 구성원을 폭행을 하고....


노동계에도 솔찍히 쓰레기들이 있다. 인정할건 인정하자. 사람 사는 곳인데 왜 인간 말종들이 없겠나. 우리도 쓰레기 분리수거 및 소각을 하지 않으면 안된다. 썩은 사과는 근처에 있는 다른 사과들마저도 썩게 만든다. 개인의 영달을 위해 노동자들의 권익을 침해하고 안위에 위해가 되는 저런 썩은 사과들은 자진해서 물러나던지, 숙청해야 하지 않을까. 그러지 않으면 우리가 정말로 필요할 때에 과연 누가 도와주러 올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7 (펌) 마르틴 니묄러의 "그들이 처음 왔을 때"................... 조합원 2010.08.04 6610
256 만원의 행복! 퀵서비스노조 2010.08.09 5623
255 (만평)뚜껑만 열면 터집니다. file 조합원 2010.08.11 7170
254 김영훈위원장, 박재완 신임 고용노동부장관 면담 노동자 2010.09.03 7374
253 (참고) 녹색등화 시 비보호좌회전 관련 file 노동자 2010.09.08 6471
252 민주노동당이 과연 일하는 사람들의 희망인가? 지나가는자 2010.10.11 5634
» 노동계의 썩은 사과들 노동자 2011.02.02 6593
250 (펌)대전지법, 2009년 철도파업 무죄 선고 file 노동자 2011.01.31 6310
249 노동귀족과 노동노예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2 10237
248 사장에게 인사청탁하는 간큰 폭력 노조위원장 지나가는자 2010.11.23 7707
247 SK 최태원 회장 사촌동생 노동자 폭행후 2천만원 건네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8810
246 노조행사용품 노동자 2010.12.03 5718
245 (펌)전태일의 序 -2010 전국노동자대회 티저영상 file 노동자 2010.12.23 6225
244 (펌)노동인권교육 환영한다. 늦은 만큼 시급히 확대해야 노동자 2011.01.05 9658
243 (펌)해고 노동자 두번 울린 홍대 총학 조합원 2011.01.07 7674
242 신묘년을 맞이하며 현은 2011.01.08 9154
241 전관예우의 심리 지나가는자 2011.01.13 8891
240 하늘 아래.......................... file 노동자 2011.01.19 6285
239 (펌)한국과학기술원, 기간제법 '악용'해 비정규직 해고 노동자 2011.01.21 6531
238 현대차, 정규직 노조위원장이 노동운동가 폭행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9300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