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오늘 창의학습관에서 인사팀장의 발표로 기관의 직원 직급단일화(안)에 대한 설명회가 있었다고 한다.

 그렇다면 전직원을 대상으로 직급단일화(안)을 설명해야 하지 않았는가?

 행정직 직원만 불러 놓고 설명회를 가진 것은 직급단일화가 기본적으로 어떤 차원에서
 
 이루어져야 하는지 그 개념이 없거나 인사팀장이 행정직이기때문에 사적인 감정에 

 치우쳐 행정 처리상의 중심을 잃은 것일 게다.

 노동조합은 그 조직적 범위가 조합원에 국한되어 있다. 따라서 노동조합은 조합원만을

 대상으로 설명회나 기타 사안을 다룰 수 있다. 그러나 기관은 조합원이든 기능직이든

 행정직이든 모두 동일하게 아우러야 한다. 즉 특정 직군을 대상으로만 직급단일화(안)

 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는 것은 있을 수 없다. 기관 실무위원회에서 만든 직급단일화(안)

 은 기능직이든 뭐든 모두 해당되고 그래서 모든 직급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해야하고
 
 의견을 수렴해야 옳다. 행정을 몰라서 그런거라고는 믿고 싶지 않다. 분명 사적인 감정

 에 치우쳐 경우없이 경솔하게 처신한 것으로 보여진다. 이 번 설명회가 행정직 직원만

 을 위한 자리였다면 기관의 행정조직이 아닌 마치 행정직 노조가 있어 움직이는 것처럼
 
 느껴진다. 이런 행태적 움직임은 행정처장의 인정하에 인사팀장이 행동대장이
 
 되고 있다고 판단된다. 따라서 행정직원 전체를  염두해 두지 않고 행정직만을 두고 있

 는 그들은 그 보직 자리가 맞지 않다고 본다. 그동안 기능직이 제대로 가치 평가를 

 못받고 행정직 직원의 승진에 희생되어 온 것을 생각하면 이번 일은 참으로 화난다.

 일부 부진한 기능직 직원도 물론 있겠지만, 대다수의 기능직이 제 몫을 하고 있고 또
 
 그렇게 해 왔다. 직원 직급단일화를 앞두고 이런 정신 못차리고 썩은 행태를 한 인사팀

 장과 행정처장은 그 윗선의 보직자가 그들을 다시 평가하기를 기대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7 생공투 속보 92호 file 생공투 2008.10.10 9764
496 생공투 속보 91호 file 생공투 2008.10.07 9055
495 생공투 속보 90호 file 생공투 2008.10.01 9732
494 생공투 속보 89호 file 생공투 2008.09.26 9262
493 생공투 속보 88호 file 생공투 2008.09.23 9251
492 생공투 속보 87호 file 생공투 2008.09.19 9669
491 생공투 속보 86호 file 생공투 2008.09.12 10523
490 생공투 속보 85호 file 생공투 2008.09.08 9124
489 생공투 속보 84호 file 생공투 2008.09.04 9419
488 생공투 속보 83호 file 생공투 2008.09.01 10718
487 생공투 속보 82호 file 생공투 2008.09.01 9383
486 생공투 속보 81호 file 생공투 2008.08.28 10630
485 생공투 속보 80호 file 생공투 2008.08.27 9123
484 생공투 속보 79호 file 생공투 2008.08.26 10934
483 생공투 속보 78호 file 생공투 2008.08.25 9140
482 생공투 속보 77호 file 생공투 2008.08.22 9278
481 생공투 속보 76호 file 생공투 2008.08.21 9762
480 생공투 속보 75호 file 생공투 2008.08.20 9251
479 생공투 속보 74호 file 생공투 2008.08.19 9373
478 생공투 속보 73호 file 생공투 2008.08.18 9583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