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3085 댓글 0












지난 2009년 철도본부 쟁의행위에 참여했다가 업무방해죄로 기소된 이대식 철도본부 대전지방본부장을 비롯한 조합원 20명이 무죄 판결을 받았다.

28일 대전지법 형사 5단독 재판부는 “2009년 철도파업은 목적과 절차에서 모두 정당하다”며 “업무방해죄를 적용할 수 없다”고 밝혔다.



김동현 판사는 판결문에서 “단체교섭 과정에서 노사 간 입장 차이가 발생한 경우 노조 주장의 타당성을 떠나 노조가 쟁의행위의 수단을 선택할 권리가 있다”며 “쟁의행위의 목적이 본질적으로 오염되지만 않는다면 정치적 흐름을 달성하기 위해 개별 쟁의행위들은 일정범위 내에서 허용될 수 있다”고 밝혔다. 또한 “쟁의행위의 정당성을 판단하는 데 있어 주된 목적과 부수적 목적을 준별하고 있는 대법원의 판례 취지 역시 동일한 선상”이라고 판시했다.



특히 재판부는 “전국 각 법원에서 본 사건과 관련 유죄를 인정하여 본 재판부도 고민이 많았다”면서 “노사간의 입장 차이가 발생하였을 때 쟁의를 할 수 있는 노조의 권리를 인정한 것으로 단체 교섭 양상에 주목해 양측의 입장 차이가 발생하였을 때 상급단체와 연계, 타 노조와의 연대, 공동 투쟁을 진행하는 것은 노동운동 주체가 쟁의행위로서 활용하는 것으로서 불허할 수 없다"고 밝혔다.



철도재판을 담당한 우지연 변호사는 “이번 판결은 노동조합의 쟁의권을 인정한 것으로 철도본부의 파업이 정당했음을 명확히 한 것이다. 타 법원에서 유죄를 인정하고 있는 상황에서 대전지법의 판결은 중요한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이어 “2009년 철도파업의 정당성 유무는 대법원까지 가는 지루한 법적투쟁이 되겠지만 정당성이 훼손되지는 않을 것”이라 강조했다.



한편 서울중앙지법은 지난해 12월 철도파업을 주도한 혐의로 김기태 철도노조 위원장 등에게 유죄를 선고한 바 있다.



Atachment
첨부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17 세월호 참사의 공범, 항운노조. 공공운수노조새끼들도 썩었구나 노동자 2014.05.18 2354
516 세계를 뒤흔든 금융빅뱅 월간<노동세상> 2008.11.10 3857
515 서울 분원 간담회 했던데 다른 구역도 간담회를 개최하는 건가요? 조합원 2010.02.08 3249
514 서두수의 학문적 정체성 노동자 2013.05.31 2684
513 서남표, "통합 없던 일로… 나그네 2008.03.28 18385
512 서남표 총장께 드리는 공개질의서 file 생명 2008.04.29 6716
511 생명 투쟁속보 제9호 생명 2008.05.15 5278
510 생명 투쟁속보 제8호 file 생명 2008.05.14 5321
509 생명 투쟁속보 제7호 file 생명 2008.05.13 5456
508 생명 투쟁속보 제6호 file 생명 2008.05.09 5535
507 생명 투쟁속보 제5호 file 생명 2008.05.07 5538
506 생명 투쟁속보 제4호 file 생명 2008.05.06 5693
505 생명 투쟁속보 제3호 file 생명 2008.04.30 6563
504 생명 투쟁속보 제2호 생명 2008.04.29 6425
503 생명 투쟁속보 제1호 file 생명 2008.04.29 6090
502 생매장 돼지들의 절규 나돼지 2011.02.23 3322
501 생공투 카페 개설 cafe.daum.net/tubio 생명 2008.05.22 5364
500 생공투 속보 95호(최종호) file 생공투 2008.10.20 4150
499 생공투 속보 94호 file 생공투 2008.10.16 3943
498 생공투 속보 93호 file 생공투 2008.10.14 382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