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현재 직원 직급단일화를 위해 연구용역이 진행 중에 있고, 곧 그 결과가 나오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얼마 전에는 이 연구용역과 관련한 설문조사가

 있었고요.

 그런데 이 연구용역 결과가 직원 직급단일화 추진 여부 자체에 영향을 미칩니까?

 아니면 직급단일화를 위한 객관적인 자료 즉, 직급단일화를 하긴 하는데 노사교섭

 을 위한 기초방안이나 기초자료로 활용되는 것인지 궁금합니다.



 직원 직급단일화는 그 동안 우리 기관이 행정인력을 운용함에 있어, 실질적인 동일

 노동에 대해 2중적인 직급구조로  운용해 온 것이 정년차별과 같이 하위직급에 대한

 차별적인 요소이고, 하위직급의 온당한 발전기회를 막고 있을 뿐만 아니라 공정해야

 할 인사고과 평정 등에서 하위직급이 알게 모르게 승진직급의 희생직급이 되어 온

 것 등, 직원 직급 및 급여체계 상의 문제점을 근본적으로 개선하기 위한 정책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이 직원 직급단일화는  매우 중요한 정책으로 여겨지며, 노사가 보다 확고한
 
 의지를 가지고 그 방안을 만들어가야 한다고 봅니다. 행여 이번 연구용역 결과 또는

 그 일부가 빌미가 되어 직급단일화 정책이 흔들리거나 변질되는 일은 없어야 할 

  것입니다. 이를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노동조합 집행부의 직급단일화에 대한 충분한

 사전 준비와 진정한 의지가 요구된다고 보여집니다.

 이에 대한 노동조합의 생각은 어떤지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7 (스크랩) 보수 ‘어버이연합’ 반발 뚫고…노인노조 시동 노동자 2012.07.18 10787
56 (스크랩) 법원, 삼성 '가짜' 집회에 제동 노동자 2012.07.23 9497
55 (스크랩) 법원, “노조파괴 목적 ‘공격적 직장폐쇄’ 위법” 노동자 2013.07.04 12165
54 (스크랩) 법원 "학습지 교사는 노동조합법상 근로자" 노동자 2012.11.01 9399
53 (스크랩) 법원 "단협 무시한 정부 가족수당 강제 환수 부당 노동자 2011.07.12 10793
52 (스크랩) 법에 따라 정리해고 요건을 강화한 대법판결 당연하다 노동자 2011.06.01 10709
51 (스크랩) 민주노총·한국노총, 환노위 노조법 상정논의 촉구 노동자 2011.06.23 12261
50 (스크랩) 대법원, 금호타이어도 불법파견 판결...“직접고용 하라 노동자 2011.07.12 10985
49 (스크랩) “아버지를 죽여 놓고 나까지 정리해고 한 한진중공업” 노동자 2011.08.05 9987
48 (스크랩) MBC, 직원 컴퓨터에 ‘사찰 프로그램’ 설치 논란 노동자 2012.09.03 10900
47 (스크랩) 4050대화 내용 유머 2011.05.31 8491
46 (스크랩) "삼성노조, 4명서 120명으로..서로 얼굴 몰라" 노동자 2012.07.18 12197
45 (스크랩) "박근혜 후보, 진정성이 있다면 만나서 얘기합시다" 노동자 2012.09.10 11312
44 (스크랩) MB의 대표 서민들, 5 년 지난 지금 그들의 삶은… 노동자 2012.11.02 10223
43 (민주노총) 총력투쟁본부 소식지(9호) file 조합원 2009.12.24 7500
42 (민주노총) 총력투쟁본부 소식지(10호) file 조합원 2009.12.24 6681
41 (만평)뚜껑만 열면 터집니다. file 조합원 2010.08.11 7533
40 (만평)MB 선진화 시대, 노동3권... file 조합원 2010.07.23 6895
39 (동호회 펌)뺑소니 사고 발생시 직접청구권 노동자 2013.10.31 6691
38 (동영상)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조합원 2011.10.27 10958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