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4448 댓글 0

똑똑하게 화내는 12가지 방법



1. 다른 사람의 기분에 좌우되지 마라 침착함을 잃지 않을 때에야 비로소 이성적으로 생각할 수 있고 다른 사람의 공격에 대해서도 효과적으로 자신을 방어할 수 있다.



2. 당당하게 말하라 공격자는 자신의 개성을 마음껏 펼치지 못하는 사람들을 겨냥한다. 왜냐하면 그런 사람들은 스스로 자신을 약하게 만들기에 싸우지 않고서도 쉽게 이길 수 있기 때문이다. 사냥감이 되지 않으려면 자신감 넘치고 당당한 자세가 필요하다.



3. 강박감에서 벗어나라 공격을 당했을 때 빠지게 되는 무력감. 이런 강박증을 갖고 있는 사람이라면 심리적 안정을 되찾는 응급처치가 필요하다. 일단 어떤 사람에게 화가 났다면 심호흡을 한 후, 자신의 주위에 공간을 두며, 시간적 여유를 가져야 한다.



4. 상대를 제풀에 지쳐 나가떨어지게 하라 이를 위해 제시한 방법은 다음 세 가지다. 첫째, 상대의 자극적인 말을 가슴에 담아두지 말고 무시하라. 둘째, 눈을 부릅뜨고 상대를 뚫어지게 쳐다보며 아무 말도 않는 것이다. 혹은 오히려 친근하게 웃어주는 것이다. 셋째, 상대가 부주의하게 내뱉은 말이라면 아예 무시하고 잊어버리는 것.



5. 화제를 바꿔라 신경에 거슬리는 상대의 말에 대해서는 아무 말도 하지 않고 완전히 다른 화제를 끄집어낸다.



6. 한 마디로 받아쳐라 순발력 있고 재치 있는 반격을 위해 말을 많이 할 필요는 없다. 한 마디면 충분하다. 이때에도 상대를 제풀에 지쳐 나가떨어지게 하는 것을 겨냥해야 한다. “그래서 어쨌다는 거예요?” 또는 “아하, 그래!” 정도면 적당하다.



7. 속셈을 드러내지 마라 나를 공격하는 것은 쓸데없는 짓이라는 것을 상대에게 알려주려면 의미없는 말을 해 상대를 혼란스럽게 만드는 것도 괜찮다. 엉뚱한 속담을 인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



8. 되물어서 독기를 빼라 나에게 상처를 주려는 말이 무슨 뜻인지 상대에게 그 즉시 되물어라. 상대에게도 건설적인 대화를 할 수 있는 기회가 만들어진다.



9. 마음의 균형을 잃게 하라 상대의 의견을 충분히 이해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나서 자신의 의견을 단호하게 주장하는 것이다. 상대를 칭찬해 궁지로 몰아넣을 수도 있다.



10. 감정적으로 받아 치지 말라 마음의 평화를 유지하라. 상대의 공격을 감정적으로 받아들여서는 안 된다. 상대를 자세히 관찰하여 상대의 현재 상태를 있는 그대로 지적하라.



11. 모욕적인 말은 저지하라 상대에게 나를 모욕했던 말이 무엇인지 분명하게 말하고 얼굴을 마주보며 사과를 요구하라. 한계를 명확히 설정하여 그런 식으로 취급하지 말라고 분명하게 말하는 것이 중요하다.



12. 핵심을 명확하게 말하라무엇이 나를 아프게 했고 무엇이 나를 화나게 했는지 간단명료하게 말하라. 상대와 대화의 규칙을 정해보는 것도 좋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7 민주노총 3기 임원선거 12일차 file 이대식선본 2011.10.04 4865
376 민주노동당이 과연 일하는 사람들의 희망인가? 지나가는자 2010.10.11 4367
375 민주노동당 탈당 문의 박봉섭 2008.02.20 45282
374 민주노동당 부평을 김응호 후보의 홍보웹진2호입니다. 민주노동당 2009.04.18 6437
373 민주노동당 부평을 김응호 후보의 웹진3호입니다. 민주노동당 2009.04.25 7233
372 무단 조기 퇴근을 해 버리는 KAIST 김세동 노조위원장 열받은 노동자 2015.02.17 6558
371 무가지 꼼꼼(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3.11 6427
370 못살겠다 대한민국~~~ motoh 2009.04.03 4771
369 멱살 잡으면 50만원, 뺨 때리면 100만원. 노동자 2014.06.30 4460
368 망향휴게소 노조 투쟁의 진실...(끝까지 읽어주시길) 조합원 2007.11.27 9798
367 많이 아쉽네요. 인간답게 2008.12.21 4952
366 만원의 행복! 퀵서비스노조 2010.08.09 4366
365 마야달력과 통일사건 민은 2011.12.24 7987
364 마시던 찻물 상대방에게 끼얹는 행위는 폭행에 해당 노동자 2014.10.31 4363
363 롯데 노조탄압에 공동투쟁으로 맞선다 file 노동자 2011.01.27 4779
» 똑똑하게 화내는 12가지 방법 정보 2010.03.29 4448
361 또 우둔하다고 짖어봐라. 졸업생 2014.04.29 4371
360 대전본부통신 제1호 file 관리자 2012.02.08 4415
359 대법원, "사내하청 근로자 '정직원' 지위 첫 인정" 조합원 2008.07.11 6015
358 대다수 국민 공기업 선진화 “싫다 조합원 2008.09.30 5576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