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1.02.18 00:00

시대 단상

조회 수 6987 댓글 0
.
  
            
                        - 시대 단상 -
  
 
        일부 정부들이 외계에서 온 이들과 은밀하게 교류, 협상.
        이런 정보들은 비밀세력들만 알고 있고
        세상에는 공개하지 않고 있는 실정.
        케네디 대통령이 암살당한 것도 외계정보를 공개하려고 하다가
        비밀 세력에 의해 죽게 된다.
        이런 정보들이 세상에 알려지게 되면
        세계경제, 종교, 정치를 이끌고 있는 기득권층의 이익을
        더 이상 보장받을 수 없게 됨으로써 정보를 차단하고 있다.
        외계문명 정보를 알게 되면 지구의 종교, 역사는 새로 써야 한다.
        우리는 종교, 역사를 다시 배워야 한다.
   
        달, 지구, 화성, 금성을 비롯한
        태양계 대부분의 행성에 외계인들의 기지가 있다.
        피라미드 건축, 마야 문명, 대서양에 가라앉은 아틀란티스 문명 등
        고대 불가사의 대부분은 외계 이웃들이 지구에 와서
        그들의 진보한 과학기술이 관련돼서 그런 것.
   
        칠월칠석, 칠성별, 장독대에 정한수 놓고
        칠성님께 빌던 우리 조상 어머님들
        북두칠성 별과 우리 민족은 무슨 관련이 있길래 ...
  
        UFO가 세계 곳곳에 빈번하게 출몰하고 있다. 왜 그럴까 ?
        이것은 이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우리가 풀어야 할 화두이다.
        그들은 메세지를 인류에게 보내고 있는데
        먹고 사는 데만 정신이 팔린 우리들은
        코앞까지 불길이 번져오고 있는 것을 모르고 있다.
 
  
                  http://www.mrdd.or.kr
    
  
                   ...............................
  
 
  
     무엇이든지 쉽게 일확천금을 모으려고 하지 말아라.
     횡재수도 전생에 다 죽어가는 사람을 살린 적이 있다거나  
     망하여가는 사람을 도와주어 일으킨 은혜가 있는 자들에게 있는 것이지
     밑도 끝도 없이 아무런 공덕없이 생길 리 만무한 것이니라.  
     세상사를 다 깨닫고 보면 콩심은 데 콩나는 거와 같이
     선근善根심은 데 복이 따르는 것이고 팥심은 데 팥나듯이
     은혜를 베푸는 곳에 재수가 있는 이치를 알고 깨달아야 할지니라.
 
 
     재산이 많으면 성공했다고 하나 그 재산이 화근이 되어
     도리어 괴로워지는 근본이 될 수 있는 것이며,
     출세를 하여 성공을 했다고 자처하나
     그 출세가 무량無量인과를 짓는 화근의 뿌리가 되어
     도리어 고통스러워지는 근본이 될 수 있는 것이니라.
     부귀를 그리워하나 알고 보면 괴로움의 뿌리이고
     고통의 뿌리이며 화근의 뿌리이고
     자손만대 지옥의 뿌리도 될 수 있으니
     부귀를 누리되 修道의 길속에서 누리는 부귀영화만이
     참다운 부귀영화임을 깨달아야 하느니라.    
 
  
     현세에 복이 있다고 함부로 살지 마라.
     한 생을 잘못 살다 죽으면 남는 것은 죄업 밖에 없느니라.
     행복한 사람과 불행한 사람의 차등은
     생각 한 번 잘하고 생각 한 번 잘못한 차이이니라.
     행복한 사람의 생각은 미래를 생각하고 기선하며 선근을 심었고,
     불행한 사람의 생각은 미래를 우습게 보고
     현재만 편안하면 그만 이라는 생각 때문에 허송세월을 보낸 탓이니라.
 
  
           ◆  출처 : 미륵대도 經典 ( 용화세상 )
  
    
                  http://cafe.daum.net/mrdd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7 <논평> 타임오프 시행 한달, 그들만의 ‘매뉴얼’은 무력화되었다 조합원 2010.08.04 3958
476 ASA, 콜텍 지원을 위한 2008 한가위 재정사업 민주노총 대전지역본부 2008.08.29 5004
475 erp오픈한다고 전자결재 중단 조합원 2008.02.25 30663
474 ETRI 노동조합 창립 22주년 기념식에 초대합니다. ETRI노동조합 2009.11.27 4285
473 KAIST 성추행 교수 해임 결정 노동자 2014.09.04 3186
472 KAIST 청소노동자 노예적 노사관계 강요하는 에스티엘(주) 규탄 노동자 2013.03.22 6287
471 KISTI분회, 무기한 천막농성 돌입 file 공공연구노조 2011.02.08 3850
470 MBC 노조위원장에 조능희 전 ‘피디수첩’ PD 선출 관리자 2015.03.13 7864
469 RE : 사용치 않은 노조 게시판 철거 요망 위원장 2008.04.28 8049
468 SK 최태원 회장 사촌동생 노동자 폭행후 2천만원 건네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6533
467 TV조선의 조작 노동자 2014.08.17 3304
466 [ 노동자교육센터 학기제 강좌 『알기』참여안내 ] 노동자교육센터 2009.03.09 4346
465 [MBC파업]제대로뉴스데스크1회 공정언론 2012.02.09 6907
464 [강의 안내] 자본축적과 공황 - 공황의 원인은 무엇인가? 노동자정치학교 2010.03.02 3697
463 [강좌안내] 세계노동자들의 투쟁의 역사! <노동자교육센터> 노동자교육센터 2008.05.21 7949
462 [공공운수노조선거] 기호 2번 조상수/김애란 후보 공보물입니다. file 2번조란선본 2014.11.28 9204
461 [공공운수연맹 임원선거 기호1] 영상으로 만나는 이혜선, 전승욱, 임헌용후보 기호1이혜선선본 2009.04.13 4706
460 [공기업 민영화 반대 100초 토론]영상 조합원 2008.07.10 4951
459 [과학 강좌] 켈러, 하딩, 해러웨이의 시선으로 과학기술과 젠더 들여다보기 강좌를 소개합니다. 다중지성의 정원 2010.03.29 6538
458 [기호1] 승리하는 민주노총! 기호1 김영훈 강승철 2010.01.14 14972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