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대학교수, 변호사, 노무사 등 법률가들 23일까지 자체 진상조사…공동 법률대리인단 구성 법률지원 다짐 


2MIL_0290.jpg 
'파업권리 정권 입맛에 좌지우지 될 법 아니다!' 정권차원의 철도파업 유도와 그 처리과정의 불법성을 논하는 법률인 기자회견이 21일 오전 서울 영등포 민주노총에서 권영국 변호사의 기조발언으로 시작되고 있다. 이명익기자

대학교수 등 학자와 변호사, 노무사 등 법률가 289명이 철도파업 정당성 지지 표명과 함께 파업유도에 대한 철저한 진상조사를 촉구하고 나섰다. 
 


이들 법률가들은 21일 오전10시 민주노총 1층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사실상 ‘유도’로 밝혀진 이번 철도파업은 사용자에 의해 다른 선택을 할 수 없도록 벼랑 끝에 내몰려 취한 정당한 자기 방어행위로서의 성격을 가진다”면서 △고소고발, 징계 등 각종 부당노동행위 즉각 중단 △단체협약 해지통보 취소와 단체교섭 성실 이행 △철도공사 경영진에 대한 엄정 수사 실시 △국회 국정조사권 발동 진상조사 실시 등을 촉구했다.  


권영국 변호사는 “이번 철도파업 사례는 우리나라에서 파업권이 힘들고, 적법해도 정권의 입맛에 따라 좌지우지된다는 것을 보여준다”면서 “단체행동이 권력의 의지에 따라 판단되는 것을 묵과할 수 없다”고 언급했다.  


서재열 철도노조 부본부장은 “지난달 26일 협상기한을 앞둔 상태에서 25일 갑작스런 단체협약 해지 통보를 받고 당황스러웠고 결국 26일 파업에 돌입할 수밖에 없었는데 이것이 유도된 것이었다”면서 “신혼여행 간 간부에게 직위해제 통보를 하는가 하면 26일 파업 전에 심장판막증으로 병원에 입원한 간부에게까지 직위해제를 하는 등 사측은 비인간적인 행태를 남발하고 있다”고 전했다.  


배동산 노무사는 “검찰이 철도노조에 대해서는 신속 정확하게 체포영장을 집행하는 모습을 보였지만 파업복귀 이후 조합원 탈퇴공작과 징계 등 탄압을 일삼고 있는 공사의 범법 행위에 대해서는 묵과하고 있다”면서 관계 법률가들이 23일까지 진상조사를 하고 내년 초 진상조사서를 발간하겠다고 밝혔다.  


이들 법률가 선언 참가자들은 기자회견문을 통해 공동 법률대리인단을 구성해 적극적인 법률지원활동을 전개함은 물론 파업복귀 이후 부당노동행위에 대한 진상조사 활동과 제도개선 활동을 진행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강상철 기자/노동과세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7 전공노 양성윤 위원장 경찰 출두 조합원 2010.02.28 5961
76 전관예우의 심리 지나가는자 2011.01.13 8880
75 전체직원 직급단일화의 기본개념과 기본방침에 대한 질문? 잇쯔 투~ 핫 2009.08.14 6360
74 정규직 전환 앞두고 두 번 해고된 사연 조합원 2008.10.23 7070
73 정당공천제 폐지 입법청원 서명에 동참해 주세요!!!! 민수련 2010.02.09 9263
72 정말 이런 임급협상을 협상했다고 봐야 하나요? 어이없어 2011.12.27 6465
71 정보공유 알리미 2010.10.29 6387
70 정부-공무원노조 `정년연장' 의견접근 익명 2007.12.14 17512
69 정상철은 희생자가 아닌데. 노동자 2014.05.13 5895
68 조합원 여러분의 의견이 많이 개진되길 바랍니다. 주인장 2007.11.29 11003
67 조합원 해외연수는 사측 직원해외연수프로그램의 인원 확대로 처리해야 조합원 2009.08.25 7163
66 조합원게시판 수정요구 익명 2007.12.14 16603
65 조합원게시판... 유미선 2009.03.26 6529
64 조합원들의 자유로운 언로가 되길 박봉섭 2007.12.06 12357
63 좋은소금으로 추석선물하시고 김장도 담그세요 박형윤(철해투) 2009.09.25 7827
62 주한미군 내보내는 한반도 평화협정 실현 한마당에 초대합니다. 평통사 2009.07.17 10964
61 즐거운 연말연시 되시길 박봉섭 2007.12.26 52373
60 지구에서 사라져가고 있는 나라들? 사람의아들 2008.12.30 7868
59 지란지교를 꿈구며(4) 청량거사 2009.04.17 6480
58 지란지교를 꿈꾸며(1).... 청량거사 2009.04.14 6604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