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박종구 차관 "출연연 개편 전제는 자율적 합의"
연협 간담회서 입장 표명
"생명연이든 부설연구소든 강제적인 통합은 없을 것이다."

1일 대덕연구개발특구를 찾은 박종구 교육과학기술부 제2차관이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과 KAIST(한국과학기술원)의 통합 및 부설연구소들의 통합 논란에 대한 입장을 표명했다.

박 차관은 1일 오후 2시 10분, 출연연연구발전협의회(연협·회장 조성재) 임원들과 가진 간담회 자리에서 "강제적으로 출연연을 통합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성재 연협 회장은 "차관께서 생명연 문제부터 부설연구소의 통합 이야기까지 '강제적으로 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며 "또한 KAIST와 생명연의 협력방안은 양 기관의 실무진 차원에서 합의해 자율적인 안을 만들어주길 바란다고 이야기했다"고 전했다. 그는 또한 "차관께서 연구원 스스로의 변화 노력이 필요하다는 것을 강조했다"고 말했다.

안종석 생명연 박사는 "사석이 아닌 연협과의 간담회를 통해 교과부에 의한 강제 통합 추진은 없다는 것을 공식 표명한 것으로 받아들인다"며 "현재 생명연에서도 통합을 배제한 KAIST와의 협력방안을 연구하고 있고, 이번 주 말이나 다음 주 초쯤 KAIST 실무진과의 접촉을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 차관은 간담회를 시작하며 "그동안 조직 융합 등의 일로 바빠서 연구자들과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할 수 있는 기회가 없었다"며 "새 정부는 어느 정부보다 많은 연구개발 지원을 발표했는데 현재 연구자들이 막연한 통폐합 이야기를 놓고 걱정하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지난 3월 취임 후 처음으로 대덕특구를 찾은 박종구 차관은 오전 10시 KISTI(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방문을 시작으로, 오전 11시 KINAC(한국원자력통제기술원) 개원식, 오후 1시 30분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과 충남대학교 양해각서(MOU) 체결식 등에 참여하며 바쁜 일정을 소화했다.

박 차관은 KISTI의 업무 보고를 받은 뒤 "기술료 수입이 연간 3000만원이면 쉽게 말해서 0"이라며 "정부가 출연연에 강조하는 것이 기술료 수입인데 좀 많이 나와야 하는 것 아니냐"고 물었다.

박 차관은 또 기초연과 충남대의 MOU 체결식에서 "현재 교과부가 학연 협력을 강조하고 있지만 실적이 별로 없었다"며 "기초연과 충남대의 모델이 학연 협력의 새로운 돌파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대덕넷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7 꼼꼼이24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7.24 6281
316 나른한 오후 시한편...희망의 바깥은 없다 조합원 2008.01.16 133694
315 나를 변화시키는 무한도전, 로체청소년원정대 file 로체원정대 2008.09.18 5634
314 남경필 아들, 군에서 가혹행위 가해자 노동자 2014.08.17 3886
313 남경필 아들, 폭행 혐의로 구속영장 신청 노동자 2014.08.19 3823
312 남양유업, 어용대리점협 결성 개입한 정황 노동자 2013.05.31 4016
311 내부고발 아웃소싱 제도를 도입하자 노동자 2015.02.17 5794
310 노동가요(불나비) 황규섭 2007.12.06 10486
309 노동계의 썩은 사과들 노동자 2011.02.02 5394
308 노동귀족과 노동노예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2 8748
307 노동법특강(복수노조 교섭창구단일화제도 위헌성과 노동기본권) 민주노총 2012.04.17 4104
306 노동자 계급이여, 그대를 내가 이제 보낸다. 노동자 2014.11.12 3972
305 노동자 정치학교 학생 모집 해방연대(준) 2010.02.03 6474
304 노동절 관련 제안서 한국장애인문화협회 2010.04.01 4277
303 노동조합 들꽃소식지의 옳바른 방향 박봉섭 2009.02.21 4657
302 노동조합 홈페이지 개통을 축하드립니다. 기온토지 2007.12.11 11157
301 노동조합 희생자를 관계법상 조합원으로 둘 수 있나요? 궁금이 2009.06.26 4501
300 노동조합의 친구 장순흥 전 부총장, 원전관련 비리로 신문에 나오네. 노동자 2014.11.07 3843
299 노사화합을 위하여... 함용덕 2007.12.06 10299
298 노조 탄압이 모범이라니.... file 공공운수연맹 2010.03.10 4264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