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7791 댓글 0
http://news.naver.com/main/vod/vod.nhn?oid=214&aid=0000168022




기가 막힌다.



민노당 시의원은 비정규직 직원을 폭행하고, 현대차 정규직 노조위원장은 자기 회사 비정규직 노동자 파업을 도와주러 온 노동운동가를 폭행하고, KAIST 노동조합 간부는 학생인줄 알았다며 학내 구성원을 폭행을 하고....


노동계에도 솔찍히 쓰레기들이 있다. 인정할건 인정하자. 사람 사는 곳인데 왜 인간 말종들이 없겠나. 우리도 쓰레기 분리수거 및 소각을 하지 않으면 안된다. 썩은 사과는 근처에 있는 다른 사과들마저도 썩게 만든다. 개인의 영달을 위해 노동자들의 권익을 침해하고 안위에 위해가 되는 저런 썩은 사과들은 자진해서 물러나던지, 숙청해야 하지 않을까. 그러지 않으면 우리가 정말로 필요할 때에 과연 누가 도와주러 올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7 우리모두 안전운전 합시다 노동자 2013.09.06 13398
556 (기사스크랩) 재능교육, 2076일 농성 해제 … 노사 합의문 조인 노동자 2013.08.27 14237
555 (기사스크랩)집회방해 경찰 체포시도 권영국 변호사 구속영장 기각 노동자 2013.07.29 10867
554 (기사스크랩)쌍용차 해고자들, 100일째 맨바닥에서 잠잔다 노동자 2013.07.29 12602
553 2014년 최저임금 7.2% 오른 5,210원으로 결정 노동자 2013.07.05 8067
552 원자력(연) 집단해고 불법파견 시간끌기용 file 노동자 2013.07.05 10855
551 (스크랩) 전교조 ‘종북’ 표현, 법원 연이어 ‘명예훼손’ 결정 노동자 2013.07.05 11676
550 (스크랩) 법원, “노조파괴 목적 ‘공격적 직장폐쇄’ 위법” 노동자 2013.07.04 14385
549 [성명서] 공공운수노조 이상무위원장의 편파적 정파적 징계행태를 규탄한다. file 경기지역지부 2013.06.19 8156
548 회사 기밀 취급자도 노조활동 적법 노동자 2013.06.18 9044
547 (기사 스크랩) 노조원 50명 미만 사업장도 전임자 근무 가능 노동자 2013.06.14 11892
546 사필귀정이구만 노동자 2013.06.05 7803
545 서두수의 학문적 정체성 노동자 2013.05.31 10357
544 남양유업, 어용대리점협 결성 개입한 정황 노동자 2013.05.31 7972
543 친일파 김활란 노동자 2013.05.31 14642
542 (기사 스크랩) 용산참사 미신고 집회 해산명령 불응 혐의에 ‘무죄’ 선고 노동자 2013.05.28 12951
541 (기사 스크랩) 대법 "방통위, 모든 종편자료 공개하라", 종편 긴장 노동자 2013.05.28 12828
540 (기사 스크랩)윤창중보다 더 큰 사고 노동자 2013.05.13 12717
539 (펌)민주노총 대전본부장 압수수색 규탄 기자회견 노동자 2013.04.30 7790
538 "노동 운동가 출신 회장, 외국계 먹튀보다 더했다" 노동자 2013.04.23 1194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