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경찰이 88일 만에 굴뚝농성을 철회한 금속노조 쌍용차지부 김정욱 사무국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한 것으로 확인됐다.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은 곧바로 성명을 내고, 구속수사 방침을 철회할 것을 요구했다.

경기 평택경찰서는 13일 김 사무국장에 대해 업무방해 및 주거침입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김 국장은 지난해 12월13일 쌍용차 평택공장 내부에 침입, 60m 높이의 굴뚝에 올라가 88일간 농성하면서 쌍용차의 업무를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건강상태 이상으로 농성을 철회한 김 국장을 12일 오후 병원에서 만나 3시간가량 조사했다.

경찰 관계자는 “도주 및 증거인멸 우려보다는 범죄의 중대성을 고려해 구속수사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민변은 곧바로 성명을 내고 경찰의 구속수사 방침을 비판했다.

민변 노동위원회는 “우리 형사소송법은 증거인멸이나 도주 우려가 있을 경우 구속수사할 수 있게 돼 있다”며 “김 국장은 도주 및 증거인멸 우려나 가능성이 전혀 없어 구속수사할 이유가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쌍용차 정리해고 사태는 7년이라는 시간 동안 우리 사회가 해결하지 못하고 있는 아픈 숙제”라며 “2명의 해고자가 한겨울 차디찬 굴뚝에 올랐던 것은 그 숙제를 해결해야 한다는 절박함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덧붙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1 생공투 속보 83호 file 생공투 2008.09.01 11405
170 ASA, 콜텍 지원을 위한 2008 한가위 재정사업 민주노총 대전지역본부 2008.08.29 10578
169 생공투 속보 81호 file 생공투 2008.08.28 10870
168 [펌-기고] 공안정국으로 경제를 살릴 수는 없다 조합원 2008.08.28 9713
167 어성초 =아토피에 효과 김린 2008.08.27 10653
166 생공투 속보 80호 file 생공투 2008.08.27 10698
165 생공투 속보 79호 file 생공투 2008.08.26 11182
164 생공투 속보 78호 file 생공투 2008.08.25 9338
163 생공투 속보 77호 file 생공투 2008.08.22 9605
162 생공투 속보 76호 file 생공투 2008.08.21 10054
161 생공투 속보 75호 file 생공투 2008.08.20 9579
160 (정보) 장편 노동영화,일반극장 첫 상영 조합원 2008.08.20 10214
159 생공투 속보 74호 file 생공투 2008.08.19 9944
158 [펌]단식 67일차...기륭동지 병원으로... 조합원 2008.08.18 13628
157 (펌)[현장에서]MB는 끝내 과학자를 만나지 않았다 조합원 2008.08.18 9451
156 생공투 속보 73호 file 생공투 2008.08.18 10336
155 생공투 속보 72호 file 생공투 2008.08.14 10109
154 생공투 속보 71호 file 생공투 2008.08.14 10355
153 생공투 속보 71호 file 생공투 2008.08.13 7820
152 생공투 속보 70호 file 생공투 2008.08.12 9765
Board Pagination Prev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