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6596 댓글 0
경찰 전교조,전공노 정치활동 표적수사 비판 속,  전공노 양성윤 위원장 26일 경찰 출두

"정부가 공무원 노동자의 정치·표현의 자유가 그렇게 두렵고 정권의 시녀 노릇과 영혼 없는 공무원이 되길 원한다면 아예 정치행위인 공무원 노동자의 투표권과 양심까지 완벽하게 빼앗아 가라"

2MIL_3033.jpg 
'영혼없는 공무원을 원하는가?'  26일 오전 정치활동 의혹 수사를 받기 위해 영등포 경찰서에 출두한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양성윤 위원장이 기자들에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이명익기자

3MIL_3065.jpg 
'변호사 기다리는 양성윤 위원장'
 26일 오전 정치활동 의혹 수사를 받기 위해 영등포 경찰서에 출두한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양성윤 위원장이 조사실로 들어가기 전 경찰과 함께 변호사를 기다리고 있다. 이명익기자
 
25일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정진후 위원장에 이어 26일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양성윤 위원장이 민주노동당 가입과 당비 납부 활동 여부에 관한 조사를 받기 위해 영등포 경찰서에 출석했다.

이날 오전 10시경 경찰에 도착한 양 위원장은 미리 준비한 회견물을 통해 "“지난해 시국선언과 관련해 105명의 간부들에 대해 전방위로 은행계좌 및 이메일, 휴대폰을 수색하고 현 검찰총장도 하지 않겠다던 별건수사를 쫓기는 듯 하고 있다”라며 “공무원노조 죽이기 표적수사”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어 양 위원장은 “경찰은 불법적으로 특정언론에게 피의사실을 유포하고 그것도 모자라 불법해킹의 의혹도 사고 있다”고 덧붙이며 “지난 역사를 통해 무모한 탄압의 끝이 어디인지 잘 알고 있다”라며 “공무원노조는 정부의 탄압에도 불구하고 흔들림 없이 오직 국민을 위해 일하겠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경찰은 양 위원장을 마지막으로 전교조, 전공노 조합원 292명에 대한 조사를 마치고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다.

<이명익기자/노동과세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7 니체『선악의 저편』 노동자 2013.10.21 6255
76 한국과학기술원, 공공기관중 비정규직 숫자 3위 노동자 2013.10.25 11933
75 (동호회 펌)뺑소니 사고 발생시 직접청구권 노동자 2013.10.31 7347
74 (기사스크랩)통상임금에 `정기상여금` 포함‥노동부 수정안 마련키로 노동자 2013.11.13 10738
73 2013년12월7일(토) 비상시국대회 노동자 2013.12.05 11352
72 철도노조 23일간의 투쟁 노동자 2014.01.21 11440
71 민주노총 총파업 포스터 file 노동자 2014.01.21 6301
70 위기에 빠진 버스조직에 대한 공공운수노조의 안일한 인식을 통탄할 따름이다! 버스조합원 2014.02.19 9372
69 별 놈이 다 승진을 하네 노동자 2014.04.08 6236
68 공공운수노조 택시지부 투쟁기금 마련을 위한 연대주점 file 서원모 2014.04.10 5703
67 또 우둔하다고 짖어봐라. 졸업생 2014.04.29 8862
66 노조가입율 30퍼센트도 안되는... 노동자 2014.05.01 6182
65 코뮤니스트 4호, 붉은글씨 2호가 나왔습니다. file wjsakd 2014.05.03 5868
64 정상철은 희생자가 아닌데. 노동자 2014.05.13 6311
63 세월호 참사의 공범, 항운노조. 공공운수노조새끼들도 썩었구나 노동자 2014.05.18 6417
62 멱살 잡으면 50만원, 뺨 때리면 100만원. 노동자 2014.06.30 8767
61 투쟁하는 노동자들과 <맑시즘2014>에서 함께 토론해요! 맑시즘 2014.08.03 10193
60 윤일병 가해자들 "안전하게 때렸다" ... 그걸 말이라고 노동자 2014.08.09 6399
59 [대자보]감사실의 수상한 행보를 주시하는 이유 file 관리자 2014.08.14 9636
58 TV조선의 조작 노동자 2014.08.17 8258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