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삼성반도체 백혈병 피해자 고 박지연씨 마지막 가는 길

 '아가...우리 아가 어디가니...' 지난달 31일 삼성반도체에서 일하다 백혈병을 얻어 사망한 故 박지연씨의 발인식이 2일 오전 서울강남성모병원에서 열렸다. 발인식에 참석한 고인의 할머니 박사금(70)씨가 영정사진을 보며 오열하고 있다. 이명익기자



'마지막 길 떠나는 故 박지연씨'
  2일 오전 서울강남성모병원에서 열린 故 박지연씨의 발인식에서 고인의 유해가 장례식장을 빠져나오고 있다. 이명익기자


 '화장터로 떠나는 故 박지연씨'  2일 오전 서울강남성모병원에서 열린 故 박지연씨의 발인식에서 고인의 유해가 장례식장을 빠져나와 성남 영생원으로 향하고 있다. 이명익기자


 '1인시위 가로막는 경찰' 발인식에 참석했던 반올림 관계자들과 시민단체 회원들이 1인 시위를 위해 삼성 본관으로 이동하려하자 경찰병력이 막아서고 있다. 이명익기자


 '눈물 흘리는 반올림 ' 피켓을 들고 있다는 이유로 병원입구조차 빠져나가지 못하던 반올림 관계자가 결국 울음을 터트리고  있다. 이명익기자


'삼성의 인골탑 앞에 서다' 2일 정오 서울 서초구 서초2가에 위치한 삼성 전자본사 앞에서 한 시민단체 관계자가 故 박지연씨의 명복을 비는 피켓을 들고 1인시위를 하고 있다. 이명익기자


'또 하나의 가족에 대한 배려'  "지연이만 이라도 지나가게 해주세요", "더 이상은 들어올 수 없습니다" 결국 故 박지연씨의 명복을 빌기 위한 1인 시위는 봉쇄되고 말았다.이명익기자


'연행되는 반올림 관계자들 ' 2일 오후 삼성반도체서 일하다 백혈병을 얻어 사망한 故 박지연씨를 기리는 1인 시위를 벌이던 반올림 관계자들과 시민단체 회원들이 불법시위를 이유로 경찰에 강제 연행되고 있다. 이명익 기자


'지연아 미안해... ' 2일 오후 삼성반도체서 일하다 백혈병을 얻어 사망한 故 박지연씨를 기리는 1인 시위를 벌이던 반올림 관계자들과 시민단체 회원들이 불법시위를 이유로 경찰에 강제 연행되고 있다. 이명익 기자
Atachment
첨부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7 (펌)발레오공조코리아 투쟁현장 용역깡패 침탈 조합원 2010.08.24 9982
256 (펌) 법원 "KTX 승무원은 철도공사 노동자" 노동자 2010.08.26 7612
255 (펌) [KISTI지부] 국가인권위원회의 KISTI 정년차별 시정 결정을 환영하며 노동자 2010.08.31 7445
254 김영훈위원장, 박재완 신임 고용노동부장관 면담 노동자 2010.09.03 7963
253 (참고) 녹색등화 시 비보호좌회전 관련 file 노동자 2010.09.08 7384
252 10월 21일, 사회진보연대 부설 노동자운동연구소가 출범합니다 노동자운동연구소 2010.10.01 7342
251 (대덕넷)국과위 위원장에 조합원 2010.10.04 11925
250 민주노총, 국정감사에 노조법 전면재개정 촉구 노동자 2010.10.04 9454
249 (펌)[대구본부] 상신 사측 - 정당한 노동조합 출입 요구에, 용역깡패 무차별 폭력행사 노동자 2010.10.05 12027
248 (펌)MB정부, 삼성과 손 잡고 의료민영화 추진 조합원 2010.10.07 7318
247 민주노동당이 과연 일하는 사람들의 희망인가? 지나가는자 2010.10.11 6245
246 (정보) 건겅보험 하나로 무상의료 실현 "서명하기" 노동자 2010.10.19 11243
245 정보공유 알리미 2010.10.29 7446
244 (노동과세계)기륭전자분회투쟁 6년 만에 극적 타결 이뤄 조합원 2010.11.02 7320
243 (노동과세계)동희오토 사내하청 해고자 전원 복직 조합원 2010.11.03 7487
242 노동귀족과 노동노예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2 10955
241 사장에게 인사청탁하는 간큰 폭력 노조위원장 지나가는자 2010.11.23 8215
240 SK 최태원 회장 사촌동생 노동자 폭행후 2천만원 건네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9450
239 현대차, 정규직 노조위원장이 노동운동가 폭행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9996
238 노조행사용품 노동자 2010.12.03 6315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