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울산노동계 "민주노총, 통합진보당 지지해야" 78.3% 찬성(민중의소리-펌)



울산노동계 "민주노총, 통합진보당 지지해야" 78.3% 찬성


민중의소리 현석훈 기자 radio@vop.co.kr




울산지역 노동자들은 민주노총이 통합진보당에 대한 지지입장을 결정하는 것에 대해 '찬성한다'(78.3%)는 입장이 우세한 것으로 드러났다.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조합원들은 '민주노총의 통합진보당 지지결정'에 대해 상당수가 공감하고 있으며, '민주노총의 야권후보단일화 추진'에 대해서는 이보다 더 높은 찬성률을 보이고 있다.



민주노총 울산지역본부가 26일 조합원 5114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조합원들은 '민주노총의 통합진보당 지지결정'에 대해 '찬성한다'(적극찬성 43.9%, 찬성 34.4%)는 의견이 '반대한다'(적극반대 3.3%, 반대 9.8%)는 의견보다 훨씬 높았다. 민주노총 내에서 통합진보당에 대한 지지입장 결정에 대해 논란을 벌이고 있지만 조합원들은 통합진보당에 대한 지지입장이 상당히 높은 것으로 확인돼 민주노총의 입장이 주목되고 있다.



또 민주노총이 야권후보 단일화를 추진하는것에 대한 의견 역시 '찬성'(적극찬성 61.8%, 찬성 25,7%)이 '반대'(반대 4.5% 적극반대 2.7%)보다 훨씬 높게 나타났다.



조합원들은 '우선적으로 해결해야 할 노동현안'에 대해 ▲노조법 개정(30.5%) ▲비정규직 문제 해결/개선(27.1%) ▲최저임금 인상 및 제도개선(25.8%) ▲인위적 구조조정 철폐(16.6%)순으로 나타났다.



산별연맹 소속별로 금속노조(41.3%), 보건의료노조(35.7%), 화섬연맹(41.4%)는 '노조법 개정' 응답이 상대적으로 높았고, 민주택시(62.5%), 울산건설기계(52.8%), 플랜트건설(38.3%)에서는 '최저임금 인상 및 법제도 개선'이 비교적 높게 나타났다.



민주노총 울산지역본부 조홍영 정치위원장은 "울산지역본부는 이번 여론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4·11 총선에서 노동현안 해결과 한미FTA폐기를 전면적으로 쟁점화할 것"이라며 이번 여론조사 결과에서 보여진 통합진보당에 대한 조합원 지지 입장을 민주노총에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진보정당 후보 단일화를 통해 진보후보 전원 당선과 야권 후보단일화를 통해 이명박 정권 심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여론조사는 95% 신뢰수준에서 최대허용오차는 ±3.2%p, 응답률은 15.3%(783명)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7 신채호 선생의 절실한 한마디!!! 금빛구름 2008.12.17 10041
496 (유튜브) 부부간 운전연수 이렇게 하면 노동자 2012.06.14 10040
495 (스크랩) “아버지를 죽여 놓고 나까지 정리해고 한 한진중공업” 노동자 2011.08.05 9999
494 (스크랩)MBC 노조, 170일 만에 파업 잠정중단 결정(종합) 노동자 2012.07.17 9936
493 생명 투쟁속보 제3호 file 생명 2008.04.30 9931
492 [보도자료] 노조파괴 하청업체 선정 서울대병원 규탄 기자회견 서울대병원 2015.03.13 9903
491 서남표 총장께 드리는 공개질의서 file 생명 2008.04.29 9844
490 (스크랩) 전교조 ‘종북’ 표현, 법원 연이어 ‘명예훼손’ 결정 노동자 2013.07.05 9821
489 (펌)노동인권교육 환영한다. 늦은 만큼 시급히 확대해야 노동자 2011.01.05 9819
488 [펌]만세 한번 부르겠습니다. 조합원 2008.06.16 9798
487 (스크랩)두레박, 송경동, 그리고 희망 희망버스 2012.01.12 9797
486 (펌)민주노조 사업장에서 조,중,동을 몰아내자!! 조합원 2009.10.21 9782
485 (펌) “정당한 쟁의땐 업무지장 줘도 처벌못해” 조합원 2010.04.30 9762
484 (펌) 한나라당의 직무유기, 계급투표로 응징하겠다 노동자 2011.04.14 9742
483 (스크랩) 어떤 임시직 노동자 2012.11.02 9732
482 다시! 노동자가 정치의 주역으로! 노동자 2011.07.15 9731
481 뉴스타파 3회 방송분 뉴스타파 2012.02.13 9720
480 생명 투쟁속보 제2호 생명 2008.04.29 9698
479 (기사스크랩) ‘청년유니온’ 노조 설립 길 열렸다 노동자 2012.02.09 9695
478 시대 단상 민성 2011.02.18 9687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