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6612 댓글 0

 1. 과거 하향평가 시 부.처별로 등급별 인원배정을 한 것은 직원들이 맡고 있는 모든
 
     업무가 난이도, 업무량, 업무비중 등에 있어서 서로 차이가 있는 관계로, 특정 부처

     에 편중되는 평가결과를 막기위해 그렇게 한 것으로 압니다.

    그런데 이번 하향평가에서는 부처별로 등급별 배정인원 없이 전체 직원을 통틀어서

    등급 배정을 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이는 비합리적이라고 판단되는데요...물론 모든 평가 방식이 완벽할 수는 없지만

    (이는 익히 모두 아는 사실), 할 수 있는데 까지 또 눈에 보이는 비합리적인 부분은
 
    고쳐야 한다고 봅니다...하물며 기존에 있던 합리적인 요소마저 없앤다면 이는 문제

    라고 봅니다. 


 2. 아울러 작년에도 그랬듯이, 등급별 인원비율에 따라 등급 인원을 정하기 때문에

    하위등급의 경우 무조건 일정 인원이 나오게 되지요...따라서 1년간 업무처리 있어

    특별한 하자가  없음에도 등급별 인원배정 시스템에 의해 또 해당 부서장의 의사와
 
    상관없이 최하위긍급을 받는 사람이 나오게 되고, 그래서 평가시스템에 의한 피해자

    가 생기게 됩니다.

    등급 인원비율 배정에 따라 최하위등급에 일정 인원이 나오는 것은 어쩔수

    없다지만, 이에 대한 보완책으로 최하위등급으로 분류된 인원의 경우 "해당 부서장

    에게 해당직원을 최하위등급을 줄 의사가 있었는지 최종확인 후 등급을 부여 

    하는 방안"을  제안하며, 이 내용은 인사고과규정에도 명시되어야 한다고 봅니다.

    이번에 소위원회를 열어 일부 등급을 조정하는 것으로 시행되었지만, 이것은 

    옳은 대안이 될 수 없다고 봅니다. 물론 소위원회에서 위에 방안처럼 최하위등급로
 
    분류된 자에 대해서 해당부서장에게 최종 확인한다면 다행이라고 생각하지만,

    이 경우라 할지라도 그 내용을 인사고과규정에 반드시 명시해야 할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7 법원, 쌍용차 김정욱 영장 기각 노동자 2015.03.17 8507
596 조합원들의 자유로운 언로가 되길 박봉섭 2007.12.06 8448
595 행복을 주는사람 함용덕 2007.12.06 8373
594 60세 정년법과 임금피크제 12074 2016.01.26 8367
593 (펌)선진화 분쇄 하반기 투쟁 동영상 관리자 2009.11.02 8222
592 노동가요(불나비) 황규섭 2007.12.06 8202
591 노사화합을 위하여... 함용덕 2007.12.06 7987
590 현대重 노조, 권오갑 사장 부당노동행위로 검찰 고발 일꾼 2015.03.16 7841
589 연습--로고자동차... 정상철 2007.12.06 7735
588 노조 홈페이지 오픈을 축하합니다. 손형탁 2007.11.30 7638
587 가을에 비가 오는 까닭은.... 날세동 2007.12.06 7600
586 망향휴게소 노조 투쟁의 진실...(끝까지 읽어주시길) 조합원 2007.11.27 7169
585 [칼럼] KAIST의 미래는 관리자 2007.11.26 7124
584 조합원 여러분의 의견이 많이 개진되길 바랍니다. 주인장 2007.11.29 7027
583 사용치 않은 노조 게시판 철거 요망 우주리 2008.04.23 6879
582 RE : 사용치 않은 노조 게시판 철거 요망 위원장 2008.04.28 6796
581 안도현 시인의 "연탄한장" file 노동자 2012.07.10 6782
» 하향평가표 문제 있는 듯.... 조합원 2010.01.14 6612
579 공공기관운영위부터 정상화하라! 노동자 2015.03.14 6465
578 노조가입시 주민등록번호 중복체크는 어떻게 하나요? 희망자 2009.10.30 644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