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8894 댓글 0

저녁을 먹고 나면 허물없이 찾아가


차 한 잔을 마시고 싶다고


말할 수 있는 친구가 있었으면 좋겠다.



입은 옷을 갈아 입지 않고 김치냄새가 좀나더라도


흉보지 않을 친구가


우리 집 가까이에 있었으면 좋겠다.



비오는 오후나 눈 내리는 밤에


고무신을 끌고 찾아가도 좋을 친구.



밤늦도록 공허한 마음도 마음 놓고 불 수 있고,


악의 없이 남의 이야기를 주고받고 나서도 말이


날까 걱정되지 않는 친구가...



사람이 자기 아내나 남편,


제 형제나 제자식하고만 사랑을 나눈다면,


어찌 행복해질 수 있으랴..



영원히 없을수록 영원을 꿈꾸도록 서로 돕는


진실한 친구가필요하리라.

(유안진의 "지란지교를 꿈꾸며" 중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지란지교를 꿈꾸며(1).... 청량거사 2009.04.14 8894
116 생공투 속보 80호 file 생공투 2008.08.27 8884
115 [펌]다음 KAIST 총장은?…'후보 발굴 프로젝트' 신설 나그네 2009.10.14 8880
114 [발전통신 25호]"회사는 계획적인 인권침해 저질러" 발전노조 2009.12.24 8878
113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1호] 으랏차차~ 힘찬 팔뚝질! 지부순환파업 1일차, 영흥화력지부에서 전개 발전노조 2009.11.19 8871
112 (유래) 시벌로마 유머 2011.05.25 8864
111 생매장 돼지들의 절규 나돼지 2011.02.23 8850
110 [펌]"조합원은 직선제를 원하는가?" 조합원 2009.08.27 8847
109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5.15 8843
108 12대 임원선거에 대한 기대 박봉섭 2009.05.15 8832
107 (펌)16일 새벽,기륭 구 공장에 용역 또 다시 들이닥쳐(참세상) 조합원 2010.08.16 8811
106 생공투 속보 91호 file 생공투 2008.10.07 8810
105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7호]교섭요구에 사측, '황당한 답변'? 발전노조 2009.11.12 8801
104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3호]영흥지부 파업은 계속된다! 회사의 탄압이 계속되면 투쟁은 더 높아질것 발전노조 2009.11.23 8792
103 꼼꼼이23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7.01 8771
102 쉬어 가는 시간?? 조합원 2008.06.17 8761
101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6.05 8754
100 민주노총대전본부 2009 한가위 재정사업 협조 대전지역본부 2009.09.08 8747
99 노조용품 노동 2008.10.24 8700
98 별 놈이 다 승진을 하네 노동자 2014.04.08 8685
Board Pagination Prev 1 ...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