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4856 댓글 0

저녁을 먹고 나면 허물없이 찾아가


차 한 잔을 마시고 싶다고


말할 수 있는 친구가 있었으면 좋겠다.



입은 옷을 갈아 입지 않고 김치냄새가 좀나더라도


흉보지 않을 친구가


우리 집 가까이에 있었으면 좋겠다.



비오는 오후나 눈 내리는 밤에


고무신을 끌고 찾아가도 좋을 친구.



밤늦도록 공허한 마음도 마음 놓고 불 수 있고,


악의 없이 남의 이야기를 주고받고 나서도 말이


날까 걱정되지 않는 친구가...



사람이 자기 아내나 남편,


제 형제나 제자식하고만 사랑을 나눈다면,


어찌 행복해질 수 있으랴..



영원히 없을수록 영원을 꿈꾸도록 서로 돕는


진실한 친구가필요하리라.

(유안진의 "지란지교를 꿈꾸며" 중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7 비정규직 투쟁사진 전시회 및 사진공모전 비정규직철폐 2008.10.22 4883
216 인사팀장의 직원 직급단일화 설명회--이대로 두어야 하나? 조합원 2010.07.16 4882
» 지란지교를 꿈꾸며(1).... 청량거사 2009.04.14 4856
214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2호] 영흥 사무직조합원 감시 뚫고 파업 참여! 발전노조 2009.11.20 4833
213 정말 이런 임급협상을 협상했다고 봐야 하나요? 어이없어 2011.12.27 4820
212 12대 임원선거에 대한 기대 박봉섭 2009.05.15 4816
211 (펌) 법원 "KTX 승무원은 철도공사 노동자" 노동자 2010.08.26 4814
210 ETRI 노동조합 창립 22주년 기념식에 초대합니다. ETRI노동조합 2009.11.27 4811
209 우리함께 부산으로 모입시다 file 3차희망버스 2011.07.21 4807
208 [민주노총 대전본부 3기 임원선거] 재선거에 들어가며... 이대식선본 2011.11.03 4799
207 (참고) 녹색등화 시 비보호좌회전 관련 file 노동자 2010.09.08 4790
206 상향평가표의 문제점 조합원 2010.01.14 4778
205 [민주노총 3기 임원선거]이대식,김홍일,이강남이 드리는 7가지 약속!! 이대식선본 2011.10.10 4775
204 지란지교를 꿈구며(4) 청량거사 2009.04.17 4765
203 [성명서]언제부터 감사실이 “무소불위(無所不爲)”의 권력집단이 되었던가! 관리자 2014.08.19 4756
202 차 한잔의 향기를 맡으면서...... 조합원 2009.01.30 4754
201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김준규 2008.12.08 4738
200 (유래) 조온마난색기 유머 2011.05.25 4728
199 안녕하세요 김경란 2011.09.20 4723
198 (펌) 마르틴 니묄러의 "그들이 처음 왔을 때"................... 조합원 2010.08.04 4721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