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경찰이 88일 만에 굴뚝농성을 철회한 금속노조 쌍용차지부 김정욱 사무국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한 것으로 확인됐다.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은 곧바로 성명을 내고, 구속수사 방침을 철회할 것을 요구했다.

경기 평택경찰서는 13일 김 사무국장에 대해 업무방해 및 주거침입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김 국장은 지난해 12월13일 쌍용차 평택공장 내부에 침입, 60m 높이의 굴뚝에 올라가 88일간 농성하면서 쌍용차의 업무를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건강상태 이상으로 농성을 철회한 김 국장을 12일 오후 병원에서 만나 3시간가량 조사했다.

경찰 관계자는 “도주 및 증거인멸 우려보다는 범죄의 중대성을 고려해 구속수사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민변은 곧바로 성명을 내고 경찰의 구속수사 방침을 비판했다.

민변 노동위원회는 “우리 형사소송법은 증거인멸이나 도주 우려가 있을 경우 구속수사할 수 있게 돼 있다”며 “김 국장은 도주 및 증거인멸 우려나 가능성이 전혀 없어 구속수사할 이유가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쌍용차 정리해고 사태는 7년이라는 시간 동안 우리 사회가 해결하지 못하고 있는 아픈 숙제”라며 “2명의 해고자가 한겨울 차디찬 굴뚝에 올랐던 것은 그 숙제를 해결해야 한다는 절박함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덧붙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7 인사고과 규정 문제로 10명 넘게 "보통" 등급이 나왔다든데 사실인가요? 이래서야 2009.02.26 8154
296 커튼뒤의사람들(동영상, 꼭보셔야 합니다! 47분!) 조합원 2008.11.12 8153
295 이제 뒷자석도 안전띠 안 매면 조합원 2011.03.02 8151
294 생공투 속보 66호 file 생공투 2008.08.06 8147
293 생공투 속보 40호 file 생공투 2008.07.01 8140
292 생공투 속보 35호 file 생공투 2008.06.24 8135
291 꼼꼼이 32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6.15 8134
290 [만화대자보]공공기관경영평가, 그것이 알고 싶다 file 관리자 2012.07.02 8130
289 생공투 속보 20호 file 생명 2008.06.02 8130
288 생공투 속보 76호 file 생공투 2008.08.21 8105
287 생공투 속보 41호 file 생공투 2008.07.02 8100
286 생공투 속보 95호(최종호) file 생공투 2008.10.20 8095
285 생공투 속보 29호 file 생공투 2008.06.16 8095
284 생공투 속보 47호 file 생공투 2008.07.10 8091
283 생공투 속보 45호 file 생공투 2008.07.08 8087
282 생공투 속보 70호 file 생공투 2008.08.12 8084
281 생공투 속보 26호 file 생공투 2008.06.11 8084
280 생공투 속보 43호 file 생공투 2008.07.04 8083
279 [쥐코보기]이명박 정부를 통쾌하게 비판한 한국판 식코, '쥐코' 조합원 2008.06.18 8080
278 여성리더십 학교 신청하세요~ 민주노동당 대전시당 2009.09.03 8078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