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생명연 노조 "강제 통폐합 논의 즉각중단하라"
(대전=연합뉴스) 윤석이 기자 = 한국생명공학연구원 노동조합(위원장 이종우)은 27일 오전 KAIST 정문 앞에서 조합원, 직원 등 2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집회를 열고 "KAIST와의 강제 통폐합 추진을 즉각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이날 집회에서 노조는 결의문을 통해 "인위적 통폐합은 않겠다고 공언해온 정부가 KAIST와 강제로 통합을 추진하는 것은 기만행위"라며 "정부가 생명연의 해체를 중단할 때까지 투쟁하겠다"고 밝혔다.

   이 노조는 또 "생명연이 원하지 않는 통합은 없다고 하면서도 정부를 등에 업고 생명연 통합에 앞장서고 있는 서남표 총장 역시 생명연 해체로 인한 국가적 손실에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통합의 부당성을 대내외에 알리기 위해 전 직원 가족 걷기대회, 상경 투쟁 등을 진행하고 노동조합의 전면 파업도 검토키로 결의했다.

   이종우 위원장은 "통합은 여러 방안 가운데 하나라던 정부가 KAIST의 통합안이 제출되자 기다렸다는 듯이 KAIST 안을 중심으로 통합을 구체화하고 있다"며 "통합을 전제로 하는 일체의 협상과 회유를 거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생명연 노조는 KAIST가 생명공학 연구의 발전을 위해 생명연과 통합을 제의한 데 대해 "대학 중심의 통합은 기초연구와 응용연구 모두 부실해질 것"이라며 반대하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7 인사고과 규정 문제로 10명 넘게 "보통" 등급이 나왔다든데 사실인가요? 이래서야 2009.02.26 8486
296 생공투 속보 34호 file 생공투 2008.06.23 8486
295 커튼뒤의사람들(동영상, 꼭보셔야 합니다! 47분!) 조합원 2008.11.12 8483
294 환관정치의 폐혜 지나가는이 2012.09.29 8481
293 생공투 속보 66호 file 생공투 2008.08.06 8481
292 (펌)[현장에서]MB는 끝내 과학자를 만나지 않았다 조합원 2008.08.18 8474
291 생공투 속보 76호 file 생공투 2008.08.21 8471
290 생공투 속보 49호 file 생공투 2008.07.14 8470
289 생공투 속보 70호 file 생공투 2008.08.12 8467
288 생공투 속보 43호 file 생공투 2008.07.04 8456
287 생공투 속보 40호 file 생공투 2008.07.01 8451
286 생공투 속보 35호 file 생공투 2008.06.24 8450
285 [쥐코보기]이명박 정부를 통쾌하게 비판한 한국판 식코, '쥐코' 조합원 2008.06.18 8448
284 (펌)한국과학기술원, 기간제법 '악용'해 비정규직 해고 노동자 2011.01.21 8435
283 생공투 속보 95호(최종호) file 생공투 2008.10.20 8435
282 생공투 속보 33호 file 생공투 2008.06.20 8432
281 생공투 속보 45호 file 생공투 2008.07.08 8429
280 (초대) ETRI노동조합 창립 제25주년 기념식 file ETRI 2012.11.29 8427
279 생공투 속보 56호 생공투 2008.07.23 8422
278 생공투 속보 29호 file 생공투 2008.06.16 8420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