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시] 그들이 처음 왔을때...(First they came...)


마르틴 니묄러(Martin Niem?ller)


 


Als die Nazis die Kommunisten hol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Kommunist.


나치가 공산당원에게 갔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공산당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Sozialdemokraten einsperr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Sozialdemokrat.


그들이 사회민주당원들을 가뒀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사회민주당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Gewerkschafter holten,


habe ich nicht protestiert;


ich war ja kein Gewerkschafter.


그들이 노동조합원에게 갔을 때


나는 항의하지 않았다;


나는 노동조합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Juden hol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Jude.


그들이 유태인에게 갔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유태인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mich holten,


gab es keinen mehr, der protestierte.


그들이 나에게 왔을 때


항의해 줄 누구도 더 이상 남지 않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1 뉴스타파 2회 방영분 뉴스타파 2012.02.06 13925
390 세포와 장기, 기관을 복원이 될까요? 장광호 2011.11.03 13921
389 : ‘맑시즘2015ㅡ위기의 자본주의, 대안은 무엇인가?’에 초대합니다 marxism 2015.01.25 13918
388 [MBC파업]제대로뉴스데스크1회 공정언론 2012.02.09 13808
387 신묘년을 맞이하며 현은 2011.01.08 13804
386 [민주노총 대전본부 이대식선본]2만개의 장점을 가진 민주노총 대전본부 file 이대식선본 2014.12.02 13801
385 (펌)한국과학기술원, 기간제법 '악용'해 비정규직 해고 노동자 2011.01.21 13788
384 생공투 속보 60호 file 생공투 2008.07.29 13771
383 [공기업 민영화 반대 100초 토론]영상 조합원 2008.07.10 13741
382 (펌)정리해고 철회 및 희생자 범국민 추모제 조합원 2011.03.28 13699
381 (펌)발레오공조코리아 투쟁현장 용역깡패 침탈 조합원 2010.08.24 13697
380 생공투 속보 83호 file 생공투 2008.09.01 13687
379 생공투 속보 44호 file 생공투 2008.07.07 13655
378 축~욱 늘어지는 몸, 정신 버쩍들게 만드는 MB 박봉섭 2008.05.27 13655
377 SK 최태원 회장 사촌동생 노동자 폭행후 2천만원 건네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13639
376 생공투 속보 39호 file 생공투 2008.06.30 13634
375 화물연대 박종태 열사 유서 관리자 2009.05.08 13624
374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14호] 본사에서 울려퍼진 "해고 철회" 발전노조 2009.11.24 13620
373 (스크랩) 양대노총 "3대 반노동정책 철폐" 요구 노동자 2011.06.09 13612
372 생공투 속보 92호 file 생공투 2008.10.10 13612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