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0.10.29 00:00

정보공유

조회 수 5043 댓글 0


1. 육사총동창회 여 숙 동



기무사 김 창 모



이런 이름이나,



비슷한 이름으로 오는 메일은



中國 해킹메일입니다.



모든 데이터가 中國으로 빠져 나간다고 합니다.



아시는 분들께 긴급전파 바랍니다.





 


2. 다음 전화번호는 두 번 울리고 끊어집니다.



절대로 받지도 말고 걸지도 마세요.



많은 통화료가 나갑니다.



02-6406-9050 begin_of_the_skype_highlighting



02-6406-9050 end_of_the_skype_highlighting



또 한 두 번 짧게 울리는 전화는 수신 송신하지 마세요





 


3. 긴급 경고 만약 어떤 사람이 길거리에서



당신에게 접근하여 마른 해산물을 추천하며 판매하려 하면서,



한번 맛보라던지 냄새 한번 맡아 보라 한다면



반드시 주의 하셔야 합니다.



그것은 해산물이 아니라 '에틸에테르' 입니다.



일종의 마취약으로서 냄새를 맡게 되면 정신을 잃게 되며,



그들은 당신을 곤경에 처하게 할 것 입니다.





현재 중국 광동, 하북, 천진, 무한, 남창 등



몇몇 지방에서 나타나기 시작했습니다.



중국 여행인은 특히 조심 하셔야 하고,



국내에서도 이와 유사한 범죄가 있을 수 있으니 여러분 조심하십시오.





 


그리고 여러분이 알고 있는



카페나 친지에게 전파하여서



여러분의 친구들도 알 수 있게 전하여 주십시오.



 


이동전화를 걸때 주의사항 수신자가



응답을 할 때까지 이동전화를 귀 가까이 대지 마십시오.



왜냐하면 이동전화를 건 직후의 신호음이



2watts=33dbi로 크기 때문입니다. 조심하세요.





 


이동전화는 왼쪽 귀로 사용하세요.



오른쪽 귀를 사용할 경우 뇌에 직접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핸드폰 통화료 주의 시항 신호음이 끊어진 핸드폰



그 번호로 다시 전화 걸지마세요





 


 


[안철수연구 소장 발표 옳김]





핸드폰 벨이 울리고 딱 끓어 질때! 궁금해서



그 번호로 확인 전화를 걸지 말것을 당부!



일단 그 번호로 확인 전화를 하면 받는사람은 없고



@23,000원이 자동으로 결재 됩니다



통신담당 경찰수사대 에서도



손을 못 댈 정도로 최첨단 시스템 을



구축해 놓고 사기행각을 한다하니



각별히 조심 하십시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7 [전단] 5.12 대국민 선전물(근심위 폭력 날치기 규탄 관련) file 민주노총 2010.06.15 4838
496 기호1번 수석부위원장 후보가 꼭 되었으면 합니다 닉베라 2009.04.09 4841
495 <논평> 타임오프 시행 한달, 그들만의 ‘매뉴얼’은 무력화되었다 조합원 2010.08.04 4843
494 (유머) 5대양 6대주 조합원 2010.04.02 4847
493 [발전통신 25호]"회사는 계획적인 인권침해 저질러" 발전노조 2009.12.24 4859
492 (노동과세계)기륭전자분회투쟁 6년 만에 극적 타결 이뤄 조합원 2010.11.02 4860
491 [민주노총 대전본부 3기 임원선거]이대식,김홍일,이강남이 드리는 7가지 약속3!!! 이대식선본 2011.10.14 4864
490 (프레시안)거짓말과 무식으로 채워진 박기성 노동연구원장의 소신 조합원 2009.09.24 4873
489 [민주노총 대전본부 3기 임원선거] 임원선거운동을 마치며... 이대식선본 2011.10.16 4873
488 이근행 본부장 "MBC를 지켜 주십시오" file mbc 2010.04.27 4891
487 [민주노총 대전본부 이대식선본]2만개의 장점을 가진 민주노총 대전본부 file 이대식선본 2014.12.02 4891
486 [펌]다음 KAIST 총장은?…'후보 발굴 프로젝트' 신설 나그네 2009.10.14 4896
485 (필독)신종인플루엔자 보장 의료실비보험! 박경환 2009.08.21 4896
484 노동조합 들꽃소식지의 옳바른 방향 박봉섭 2009.02.21 4901
483 (동호회 펌)뺑소니 사고 발생시 직접청구권 노동자 2013.10.31 4902
482 (만평)뚜껑만 열면 터집니다. file 조합원 2010.08.11 4908
481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5호]"일단 출근은 시키세요" 발전노조 2009.11.25 4913
480 기호1 연맹혁신_이혜선/전승욱/임헌용 선본 공약 기호1이혜선선본 2009.04.10 4926
479 직급단일화 추진 방법은 권역별 간담회를 통해 정해야... 조합원 2010.03.09 4930
478 박지연 씨 죽음 "삼성이 죽이고 정부가 방조했다" file 조합원 2010.04.05 4937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