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오늘 학교 행정동 앞에 설치하신 플랭카드를 보았습니다. 특히 직장내 성희롱 근절. 좋은 말입니다. 당연히 그리 되어야 할 것들을 그리 하지 못하는 것은 우리 모두의 허물입니다.

그런네, 공식 행사에서 직장 내에서 교수를 폭행하고 학생인 줄 알았다고 우기던 어느 직원이 있습니다. 놀랍게도, 이런 직원을 우리 노동조합에서는 노동조합 간부로까지 모십니다. 이런 노동조합이 이런 주장을 하는 것에 어떤 명분이 설지 의문입니다. 사실은 매우 창피합니다.

누구든 허물이 있을 수는 있겠지요. 그렇지만, 명분이 안 서게는 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폭력도 성희롱처럼 근절해야 하는 것입니다. 스스로의 허물을 먼저 보시기를 바랍니다. 비 노조원 직원들과, 학생회와 교수협의회가 성폭력 근절이라는 플랭카드를 보고 동의하면서도 비웃습니다. 매우 창피할 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7 조합원게시판... 유미선 2009.03.26 8676
496 (참고) 녹색등화 시 비보호좌회전 관련 file 노동자 2010.09.08 8680
495 (펌)대전지법, 2009년 철도파업 무죄 선고 file 노동자 2011.01.31 8682
494 생공투 속보 94호 file 생공투 2008.10.16 8684
493 생공투 속보 32호 file 생공투 2008.06.19 8690
492 (펌)만평 조합원 2008.10.10 8690
491 롯데 노조탄압에 공동투쟁으로 맞선다 file 노동자 2011.01.27 8693
490 2009 설명절 진보적 장애인운동조직 운영기금 마련 장애인문화공간 2009.01.08 8704
489 인사팀장의 직원 직급단일화 설명회--이대로 두어야 하나? 조합원 2010.07.16 8706
488 10월 21일, 사회진보연대 부설 노동자운동연구소가 출범합니다 노동자운동연구소 2010.10.01 8706
487 생공투 속보 46호 file 생공투 2008.07.09 8711
486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김준규 2008.12.08 8715
485 (펌) [KISTI지부] 국가인권위원회의 KISTI 정년차별 시정 결정을 환영하며 노동자 2010.08.31 8721
484 대다수 국민 공기업 선진화 “싫다 조합원 2008.09.30 8724
483 <논평> 타임오프 시행 한달, 그들만의 ‘매뉴얼’은 무력화되었다 조합원 2010.08.04 8724
482 (펌)한국노총, '공공기관 선진화’ 관련 한나라당 합의문 조인 조합원 2009.08.17 8730
481 요즈음 조합에서 이상한 소문이 들리네요 조합원 2008.06.27 8738
480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8호]특별교섭 외면, ERP 일방 시행 발전노조 2009.11.13 8746
479 (펌) 노동만평 조합원 2008.11.03 8749
478 조합원 해외연수는 사측 직원해외연수프로그램의 인원 확대로 처리해야 조합원 2009.08.25 8749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