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동희오토 사내하청지회 조합원이 전원 복직하게 됐다.


지회는 2일 낮 2시부터 동희오토 사내하청업체 대표들과 교섭을 한 끝에 합의를 이뤄냈다. 합의의 구체적 내용은 △이백윤 지회장을 비롯한 조합원 9명 복직 △복직대기자 9명에게 양재동 농성 철수 완료시 1천만원씩 지급 △복직대상자의 고용보장 노력 △고소 고발 취하 △복직자에 대한 고용유지, 승계 노력 △금속노조 조합활동 인정 등 이다. 동희오토 노사는 3일 오전 9시 금속노조 회의실에서 조인식을 마쳤다.


조합원들의 복직은 2011년 6월말, 2011년 12월말, 2012년 6월말까지 각각 3명씩 이뤄지게 된다. 복직 시 업무는 해고 전 수행업무로 하되 업체 폐업, 공정개선, 공정폐지 등으로 불가능할 경우 본인과 협의하여 배치하는 것으로 의견을 모았다.


지회와 사내하청업체 간에 이뤄진 이번 합의에는 노사합의 내용이 성실하게 이행되도록 원청 회사인 동희오토가 적극 지원하겠다는 약속도 포함돼 있다. 이에 따라 합의서에는 사내하청업체 대표들뿐 아니라 동희오토 대표 대리로 관리담당실장도 함께 서명 했다.










   
▲ 금속노조, 진보정당, 사회단체는 지난 9월 30일 양재동 현대기아차 본사 앞에서 '간접고용 철폐, 파견제 폐지, 불법파견 정규직화 쟁취를 위한 공동농성돌입에 돌입했다.
충남 서산시에 위치한 동희오토는 ‘모닝’을 기아차로부터 외주 위탁받아 생산하는 완성차업체다. 동희오토에는 정규직은 한 명도 없는 ‘절망의 공장’으로 유명하다. 생산직이 9백명 규모인데 모두 사내하청 비정규직 노동자다. 임금이 최저임금을 약간 넘는 수준에 불과해 평균근속년수가 1년밖에 안 된다.


2005년 금속노조 동희오토 사내하청지회가 설립되자 사측은 곧바로 업체폐업, 개별적 계약해지, 징계 등을 통해 조합원을 중심으로 1백여 명을 해고시켰다. 이에 지회 조합원들은 5년간 복직과 금속노조 인정을 촉구하며 질긴 투쟁을 이어왔다. 지회는 올해 7월부터 양재동 현대기아차 본사 앞에서 실 사용주인 정몽구 현대기아차그룹 회장과의 직접교섭을 요구하며 노숙 농성을 벌이기도 했다.


이백윤 동희오토 사내하청 지회장은 이번 잠정합의 배경에 대해 “지회의 양재동 현대기아차본사 앞 농성과 함께 점점 더 많은 노동시민사회단체들이 동희오토 문제 해결을 촉구하고 나서자, 사측이 심리적인 압박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 지회장은 “양재동 농성해제 조건이 하청업체와의 합의서에 명시된 것 자체가 누가 진짜 사용자인지를 간접적으로나마 증명해준 것”이라며 “이번 합의가 기륭전자 합의와 더불어 더 많은 간접고용 노동자들에게 조금이나마 승리의 전망을 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17 (유래) 족가지마 유머 2011.05.25 2874
516 민주한국인삼공사지부 유인물 file 인삼공사지회 2012.12.06 2875
515 [펌]쌍용차 일촉즉발 대치중 "차라리 죽여라" 조합원 2009.07.23 2876
514 송년회로 개처럼 망가지네 file 개고생 2009.12.23 2894
513 [당선인사] 새롭게 거듭나는 대전본부를 만들겠습니다. 이대식선본 2011.11.14 2894
512 [민주노동당]이정희 국회의원 시국강연회에 초대합니다. 민주노동당 대전시당 2009.08.18 2895
511 (노동과세계)기륭전자분회투쟁 6년 만에 극적 타결 이뤄 조합원 2010.11.02 2898
510 우리함께 부산으로 모입시다 file 3차희망버스 2011.07.21 2902
509 정보공유 알리미 2010.10.29 2908
508 [펌]"조합원은 직선제를 원하는가?" 조합원 2009.08.27 2910
507 [민주노총 대전본부 3기 임원선거] 재선거에 들어가며... 이대식선본 2011.11.03 2914
506 (노동과세계)추미애위원장 "1월1일 이후는 없다." 조합원 2009.12.21 2919
505 여성리더십 학교 신청하세요~ 민주노동당 대전시당 2009.09.03 2925
504 (웃어야 하나)K여사가 현대사업소에 간 이유 file 조합원 2009.09.04 2940
503 공무원노조 대통합 본격 착수 조합원 2009.08.28 2941
502 (펌) 검찰 스폰서 관련 인터뷰 동영상 정의 2010.04.22 2950
501 철도공사가 조합원 2009.12.17 2956
500 <논평> 타임오프 시행 한달, 그들만의 ‘매뉴얼’은 무력화되었다 조합원 2010.08.04 2959
499 서울 분원 간담회 했던데 다른 구역도 간담회를 개최하는 건가요? 조합원 2010.02.08 2961
498 이근행 본부장 "MBC를 지켜 주십시오" file mbc 2010.04.27 296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