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18일 민주노총 방문 임성규 위원장과 환담…22일 국회 6자회담 가동, “유예된 법 그대로 시행 막을 것” 


8MIL_8780.jpg 
'복수노조-전임자 문제 올바른 길로 안내 하겠다' 18일 오후 복수노조-전임자 임금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서울 영등포 민주노총을 찾은 추미애 환경노동위원장을 임성규 위원장이 회의장소로 안내 하고 있다. 이명익기자

추미애 국회 환경노동위원장이 복수노조, 전임자 문제 등 노동관계법 개정 논의를 위해 18일 오후2시 영등포 민주노총을 방문한 자리에서 “1월 1일 이후는 없다”면서 12월 31일 이전까지 어떤 형태로든 결론을 내겠다고 밝혔다. 
 


민주노총 임성규 위원장과 마주한 추미애 위원장은 “12월 31일까지 잘 처리해서 현행법이 그대로 적용되는 것은 막아야 한다”면서 “이도 저도 안 돼 유예된 법 그대로 시행하면 된다는 경영계와 노동계의 극단 논리는 피해야 한다”고 강하게 내비쳤다.  


또 “직권상정도 안 되지만 그대로 법 시행도 안 된다”면서 “이 일을 제대로 풀지 못하면 국민으로부터 불신을 받게 될 것이기 때문에 정치집단에게 결단을 촉구하고 객관적 평가가 내려진 ‘원칙’에 호소해 단일된 안을 마련하는 데 민주노총이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추미애 위원장은 ‘대결단’에 대한 언급을 거듭 강조했다. 추 위원장은 “13년 동안 끌어온 문제를 13일 동안 해결한다는 것은 어려운 일”이라면서 “지금 상황에서 제 아무리 제갈량이 온다 해도 안 되는 문제일 것이기 때문에 대결단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또 추 위원장은 “경총, 대한상공회의소, 한국노총을 이미 방문해 ‘이해관계에만 얽매여 갈 수는 없지 않느냐’는 뜻을 전했다”면서 “그래도 이해관계가 중요하다고 한다면 헌법 아래에서 실천하는 법 기관인 국회인 만큼 원칙대로 조정, 반영하는 것이 불가피하다는 점을 피력했다”고 전했다.  


또한 추 위원장은 “타협을 통해서 해결하는 게 금상첨화이지만 지금 상황이 순탄해보이지 않는다”면서 “갈등과 이해관계가 크고 법과 현실의 격차가 큰 주제일수록 민의의 전당인 국회의 역할은 중요하고, 노동위원장인 만큼 ‘경제=경영자의 몫, 노동자=부담’이라는 사회 인식을 새로운 제도설계를 통해 바로잡을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22일부터 국회 내 6자협의체(여야 간사+경총+대한상의+한국노총+민주노총)가 가동될 예정이다. 여야 간사가 합의해 마련된 것으로 전해진 이번 6자회담에는 노동부장관과 국회 환경노동위원장이 참가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져 ‘허심탄회’한 논의가 이루어질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7MIL_8794.jpg 
'환담 나누는 임성규,추미애 위원장' 18일 오후 복수노조-전임자 임금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서울 영등포 민주노총을 찾은 추미애 환경노동위원장과 임성규 위원장이 환담을 나누고  있다. 이명익기자

강상철 기자/노동과세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17 (펌)대전지법, 2009년 철도파업 무죄 선고 file 노동자 2011.01.31 3653
516 송년회로 개처럼 망가지네 file 개고생 2009.12.23 3665
515 [민주노동당]이정희 국회의원 시국강연회에 초대합니다. 민주노동당 대전시당 2009.08.18 3669
514 (펌)[기륭전자분회]8/16일 새벽 침탈 동영상 조합원 2010.08.16 3671
513 (민주노총) 총력투쟁본부 소식지(9호) file 조합원 2009.12.24 3673
» (노동과세계)추미애위원장 "1월1일 이후는 없다." 조합원 2009.12.21 3676
511 [특별인터뷰] 김현주 전교조 수석부위원장 전교조 2009.08.28 3689
510 국가인권위원회의 결정(정년차별시정)을 환영합니다!! file 위원장 2009.05.08 3697
509 (노동과세계)이명박 집권2년, 전국 "심판" 규탄봇물 조합원 2009.12.21 3707
508 (유래) 족가지마 유머 2011.05.25 3711
507 [보도자료]수원지법, 가스공사지부 단협 "적법" 조합원 2010.07.27 3722
506 철도공사가 조합원 2009.12.17 3726
505 [민주노총 대전본부 3기 임원선거]이대식,김홍일,이강남이 드리는 7가지 약속3!!! 이대식선본 2011.10.14 3731
504 (노동과세계)기륭전자분회투쟁 6년 만에 극적 타결 이뤄 조합원 2010.11.02 3735
503 안녕하세요 김경란 2011.09.20 3740
502 (유머) 5대양 6대주 조합원 2010.04.02 3743
501 (프레시안)거짓말과 무식으로 채워진 박기성 노동연구원장의 소신 조합원 2009.09.24 3751
500 사진 조합원 2009.10.13 3754
499 (펌)한국노총, '공공기관 선진화’ 관련 한나라당 합의문 조인 조합원 2009.08.17 3755
498 국가인권위등재기사...정년차별관련 관리자 2009.06.02 375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2 Next
/ 32